서울시, 장애인편의시설 인식개선 체험 '희망나루' 실시
상태바
서울시, 장애인편의시설 인식개선 체험 '희망나루' 실시
  • 김태호
  • 승인 2019.04.10 0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켓뉴스 김태호 기자] 서울시는 장애로 인해 당사자가 차별 받지 않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장애인편의시설 인식개선 체험 프로그램인「희망나루」행사를 4월부터 실시한다.

시는 지난 8일 은평구 신사초등학교에서 첫 희망나루 행사를 진행했다.

이는 미래 사회 주역이 될 학생들이 장애인들의 일상 불편을 체험하고 공감하며 편의시설의 필요성을 깨닫는 자리가 되었다.

오는 12일에는 은평구 상신초등학교에서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총 2회에 걸쳐 희망나루 행사가 진행된다.

상신초등학교 학생들은 지체장애·시각장애·편마비장애 체험을 통해 장애인들의 일상 불편에 대해 공감할 예정이다.

장애인편의시설 장애체험은 휠체어(지체장애체험), 내인생의자화상(시각장애 체험), 나의강한떨림(편마비장애 체험)으로 구성된다.

편의시설체험은 3구역으로 조성된 세트장에서 지체·시각·편마비·무장애 존(Zone)을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태호 기자 new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