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셈, 1Q 실적 발표...전기比 수익성 개선
상태바
유니셈, 1Q 실적 발표...전기比 수익성 개선
  • 배요한
  • 승인 2019.05.1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켓뉴스 배요한 기자] 유니셈이 고성능 장비 수요 증가에 힘입어 수익성을 회복했다.

유니셈은 올해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424억원, 52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당기순이익은 50억원을 기록했다. 회사 측은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달성한 전년동기 대비 실적은 감소했으나 전기 대비 영업이익이 크게 증가하고 순이익은 흑자로 돌아섰다고 전했다.

유니셈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유해가스 처리 장비인 스크러버(Scrubber) 및 온도 조절 장비인 칠러(Chiller) 전문 기업이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주요 고객사의 투자 축소 영향으로 실적이 부진했으나 올해는 국내외 고객사들의 고성능 장비 수요로 실적이 개선됐다.

회사 관계자는 “주요 고객사의 메모리 반도체 설비 투자가 올해 하반기부터 재개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들의 플렉서블 OLED 투자도 예정돼 있어 수혜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디스플레이 업체들은 중국과 기술 격차를 벌리기 위해 대형 OLED에 투자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며 “다른 주요 수요처인 반도체 분야에서도 최근 삼성전자가 비메모리 반도체 대규모 투자 계획을 밝히는 등 장비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배요한 기자 superb.yohan@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