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이 투자한 AI 의료로봇기업 ‘필로헬스’ 소식에 코디엠 최대 수혜자 되나
상태바
삼성이 투자한 AI 의료로봇기업 ‘필로헬스’ 소식에 코디엠 최대 수혜자 되나
  • 오진수
  • 승인 2019.05.31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디엠, 2년 전부터 ‘필로’와 함께 헬스케어 분야 선점위해 노력
[마켓뉴스 오진수 기자] 삼성이 가정용 인공지능(AI) 의료 로봇 업체인 미국 스타트업 필로헬스(Pillo Health)에 투자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2년 전부터 ‘필로’의 국내 판권을 확보하고 인공지능 헬스케어에 대한 프로젝트를 진행 중인 바이오 플랫폼 기업 코디엠(224060)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3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투자 전문 자회사 삼성벤처투자는 지난 29일(현지시간) 필로헬스가 모집한 1100만 달러(약 130억 원) 규모의 투자에 글로벌 전동공구업체 스탠리블랙앤데커 등과 함께 참여한 것으로 확인됐다. 삼성벤처투자의 투자금은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지만, 총 모집 금액의 상당 규모를 담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필로헬스가 선보인 ‘필로(Pillo)’는 자신의 건강을 직접 관리할 수 있게 도와주는 의료용 로봇으로, 의사 혹은 헬스케어 전문가와 직접 연결이 되어 사용자가 자신의 건강이나 질병에 대한 질문을 하면 답변을 해주고, 그에 맞는 처방까지 관리해주는 인공지능 로봇이다. 간병인이나 환자들과 목소리로 소통할 수 있고, 약물복용 자동화 시스템으로 환자의 약물 복용관리도 돕는다.

(왼쪽부터) 프리아(Pria)와 필로(Pillo)
(왼쪽부터) 프리아(Pria)와 필로(Pillo)


필로가 공개될 당시 많은 의학 및 제약 관련산업에서 ‘필로’에 대해 주목했고, 정보기술(IT)·생명공학기술(BT)이 결합된 바이오 플랫폼 전문 기업인 코디엠 역시 필로의 기술을 높이 평가하여 지난 해부터 전략적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코디엠은 현재 국내 의료 기기업체와도 공급 논의를 진행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필로헬스는 이번에 모집된 자금을 통해 미국 ‘건강보험 이전과 책임에 관한 법(HIPPA)’을 준수하는 기술 플랫폼 개발을 이어가고, 음성 인식 기능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HIPPA는 고객의 동의에 따라 의료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하는 법률이다.

이와 함께 필로헬스는 AI 의료 로봇 신모델 '프리아'를 연내 미국에서 출시할 계획을 밝혔다.

코디엠 관계자는 “코디엠은 이미 몇 년 전부터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바이오 헬스케어 시장의 미래 성장성에 주목해왔다”며 “삼성의 이번 투자는 삼성전자 미래 신사업 중 하나인 헬스케어 사업 확대의 일환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코디엠은 필로의 최대 강점인 인공지능 기술과 강력한 헬스케어 기능을 자사가 보유한 IT 분야의 최첨단 기술력과 협력사와의 기술 교류를 통해 바이오 플랫폼 기업으로써 헬스케어 분야의 우위를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