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경남제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속 비타민C 대표기업 부각으로 '강세'
상태바
[특징주] 경남제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속 비타민C 대표기업 부각으로 '강세'
  • 오진수
  • 승인 2020.02.04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되면서 이를 예방하기 위해 면역력 강화 기능이 알려있는 비타민C가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경남제약이 강세다.

경남제약은 4일 오전 9시 25분 현재 전일 거래 대비 6.64% 오른 8830원에 거래 중이다.

중국중앙TV에 따르면 후베이성에서 지난 3일 하루 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2345명을 기록했고, 사망자는 64명에 이르렀다.

새로 늘어난 확진자와 사망자는 우한에서만 각각 1242명과 48명이 나왔다고 매체는 전했다.

지난 1983년 '물 없이 먹는 비타민C'로 시장에 첫 등장한 경남제약의 '레모나'는 최근 방탄소년단(BTS)와 전속모델 계약을 체결하고 기존산제품과 신제품인 음료까지 ‘레모나-방탄소년단 패키지'를 선보이며 30여년간 비타민C 대표제품으로 자리잡고 있다. 

오진수
오진수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