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바이오, 노인요양시설에 3억원 상당 환자식 '씨엘케어1.0' 기증
상태바
씨엘바이오, 노인요양시설에 3억원 상당 환자식 '씨엘케어1.0' 기증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5.06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씨엘바이오
사진제공=씨엘바이오

[김태우 기자] 중견바이오기업 씨엘바이오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코로나19에 가장 취약한 요양기관 어르신을 위해 경기도 파주 소재 실버케어센터 '플로렌스 너싱홈'(대표 이예선, 간호학박사)과 공식 후원협약식을 갖고, 3억원 상당의 특수의료용도식품 '씨엘케어1.0'을 긴급 지원했다고 6일 밝혔다.

'플로렌스 너싱홈'(Florence Nursing Home)은 플로렌스 나이팅게일의 숭고한 정신을 담은 요양전문 보호시설로, 간호사가 직접 재택간호를 펼치는 '너싱홈' 형태의 고품격 실버케어센터로 명성이 높다. 자체 농장을 운영중이며 주변 농장과도 협조해 어르신을 위한 신선한 식재료를 공급하고 있고, 전문 간호사와 전담 요양보호사들이 치매환자를 포함한 50여명의 시니어 환자들을 돌보고 있다.

씨엘바이오는 코로나19로 인해 아동보호시설, 거점병원 등 사회 곳곳에 지원이 이어지고 있는 반면, 노인요양시설은 사회적 관심도가 낮고, 지원도 빈약해 수도권 지역의 선도적 실버케어센터로 손꼽히는 플로렌스 너싱홈과 후원협약을 맺고, '꽃보다 예쁜 우리 할머니'를 위해 3억원 상당의 프리미엄 환자용 식품 '씨엘케어1.0' 1,500세트를 기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씨엘케어1.0'은 당뇨환자와 고혈당 환자, 수술환자에게 균형있는 영양을 공급하기 위한 식약처 인허가 특수의료용도 식품이다. 기존 환자식과는 차원이 다른 고소한 맛으로 환자용 식사는 물론 2030 여성 다이어트식, 바쁜 직장인의 식사대용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예선 플로렌스 너싱홈 대표는 "전체 어르신의 절반 가량이 당뇨질환을 앓고 있고, 코로나19로 두 달 넘게 외출도 못하고 있어 씨엘케어가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하고 "씨엘바이오가 당뇨치료제 개발에 성공해 당뇨병 종식을 실현한 세계적인 제약사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응원했다.

최종백 씨엘바이오 대표는 "어버이날을 앞두고 요양시설에 계신 어르신들이 환절기 건강을 지키고,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게 '플로렌스 너싱홈'에 특수의료용도식품 '씨엘케어1.0'을 기부하게 됐다"면서 "씨엘바이오는 앞으로도 코로나19와 같은 국가적 재난 극복에 앞장서고, 사회적 약자를 돕기 위한 지원과 기부를 꾸준히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우 기자
김태우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