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제약, 1Q 매출 174억원 달성…전년 比 74.35% 대폭 증가 ‘놀라운 실적’
상태바
경남제약, 1Q 매출 174억원 달성…전년 比 74.35% 대폭 증가 ‘놀라운 실적’
  • 김재현 기자
  • 승인 2020.05.1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현 기자] 경남제약이 2020년도 1분기 연결기준 매출 174억원, 영업이익 10억 5000만원을 기록하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코로나19 등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매출이 대폭 상승한 경남제약은 제약사 중에서도 눈에 띄는 실적을 기록, '비타민 명가'의 저력을 과시했다.

경남제약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 174억원, 영업이익 10억 5000만원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매출은 174억 8000만원으로 전년 대비 74.35%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0억 5000만원으로 연결기준 흑자전환을 달성했다. 당기 순이익도 9억8200만원으로 전년 대비 350% 증가했다.

회사 측은 지난해 말 거래 재개 이후 레모나의 광고 모델로 방탄소년단(BTS)을 기용하며 '국민 비타민'으로의 입지를 탄탄히 굳혔고, 중국과 일본, 베트남, 캐나다 등과 수출 계약을 체결한 것이 주목할 만한 좋은 결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경남제약은 작년 12월 거래 재개 이후 중국, 일본, 베트남, 캐나다 등과 레모나 수출 계약을 체결했을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배건우 대표이사를 신임 대표로 선임하며 연령별 레모나 출시 등 다양한 사업 진행을 준비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자사 대표 브랜드인 레모나의 영향으로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성적이 좋았다"며 "신임 대표와 함께 레모나의 국내·외 수출 및 마케팅을 다양하게 진행할 뿐 아니라 매출 증대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재현 기자
김재현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