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퀴 달린 집’, 6월 11일 첫 방송…성동일·김희원·여진구 티저 공개
상태바
‘바퀴 달린 집’, 6월 11일 첫 방송…성동일·김희원·여진구 티저 공개
  • 변진희 기자
  • 승인 2020.05.22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변진희 기자] ‘바퀴 달린 집’이 첫 방송을 확정 짓고 출연진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tvN 새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은 오는 6월 11일 오후 9시 첫 방송한다. 22일 공개된 첫 티저 영상에는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가 말하는 ‘바퀴 달린 집’에 대한 로망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바퀴 달린 집'은 바퀴 달린 집을 타고 전국 방방곡곡을 앞마당 삼아 살아보는 예능프로그램이다.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 세 사람이 작고 움직이는 집을 짓고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함께 살아보는 이야기를 그린다. 집에 대한 욕심보다 나에게 중요한 것들로 일상을 채워가는 전국 유랑 생활기와 세 사람의 삼형제 케미스트리가 선보일 신선한 웃음이 기대를 모은다.

공개된 티저 속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는 “진짜 ‘바퀴 달린 집’이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각각 다른 듯 닮은 생각을 밝혔다. 맏형 성동일은 “산이나 바다, 강이 보이면 될 것 같다”라고 말했고, 둘째 김희원은 “가고 싶은 데 가서 편안하게 쉬면 좋겠다”라며 자연이 주는 여유로움을 담은 소망을 전했다. 여진구는 “어디든지 가지고 다니다가 꽂히면 ‘여기서 잘까요?’라고 할 수 있다”라며 막내답게 자유분방함 넘치는 로망을 표출했다.

'바퀴 달린 집' 제작진은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가 첫 만남부터 따뜻한 케미스트리로 좋은 분위기를 만들어줬다. 함께 있으면 유쾌하고 즐거운 호흡을 자랑하는 이들의 삼형제 케미스트리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며 "절친한 이들과 함께 일상을 보내는 세 사람의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바퀴 달린 집'은 오는 6월 11일 오후 9시 첫 방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