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페이코인(PCI), 글로벌 거래소 리퀴드에 상장 "해외 진출 가속화"
상태바
다날 페이코인(PCI), 글로벌 거래소 리퀴드에 상장 "해외 진출 가속화"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5.25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우 기자]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의 블록체인 자회사 다날핀테크가 발행한 페이코인(PCI)이 지난 22일 가상자산 거래소 리퀴드 글로벌에 상장했다.

페이코인(PCI)은 지난해 후오비 코리아를 시작으로 지닥, 코인원 등 국내 유명 가상자산 거래소에 상장을 마치고 서비스의 해외 진출 가속화를 위해 리퀴드 글로벌 상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리퀴드(Liquid) 글로벌은 까다롭기로 유명한 일본 금융청(JSFA)의 암호화폐 거래 라이선스를 취득한 거래소로 유명하며, 최근 카카오의 블록체인 자회사 그라운드X의 에코시스템 파트너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또 지난해 기준으로 자전거래 없이 연 거래량 약 678억 달러(약 83조 원)를 기록했으며 2019년에는 시리즈 C 투자 라운드를 통해 기업가치를 10억 달러 이상으로 끌어올려 유니콘 기업으로 선정됐다.

다날핀테크 관계자는 “페이코인(PCI)은 이번 리퀴드 글로벌 상장을 통해 해외 사용자를 확보하면서 본격적인 해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많은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페이코인(PCI)을 사용할 수 있도록 실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가맹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5월 기준 페이코인 월렛 앱 가입자 수는 43만명을 돌파했다. 페이코인(PCI)은 세븐일레븐, CU 등 국내 주요 편의점을 비롯하여 신세계그룹의 SSG페이, 교보문고, 도미노피자, BBQ치킨, 달콤커피 등 국내 6만 여개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다.

 

김태우 기자
김태우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