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킹’ 김경남, 제4회 서울연극제 폐막식 MC 맡아 진행
상태바
‘더 킹’ 김경남, 제4회 서울연극제 폐막식 MC 맡아 진행
  • 변진희 기자
  • 승인 2020.05.2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이알이엔티 제공
사진=제이알이엔티 제공

[변진희 기자] 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활약 중인 배우 김경남이 오는 31일 열리는 제41회 서울연극제 폐막식 진행자로 나선다.

김경남 소속사 제이알이엔티는 28일 "김경남이 국내 대표 연극 축제 제41회 서울연극제 폐막식을 공동 MC로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지난 1977년 대한민국연극제로 시작한 서울연극제는 41년의 역사와 함께 우리나라 현대 연극의 흐름과 방향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대표적인 공연예술축제로 자리매김했다. '극발전소 301' 단원으로 '만리향', '가미카제 아리랑', '액션스타 이성용' 등 다수의 연극을 통해 최근까지 관객과 만나온 김경남은 제41회 서울연극제의 대장정을 마무리하는 의미 있는 무대의 진행자로 서게 됐다.

이번 서울연극제는 코로나19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 시민참여형 특별 프로그램은 취소하고 8개의 공식 선정작 공연은 '거리두기 객석제'로 운영, 탈극장 무료 공연인 프린지 '서울창작공간연극축제'는 무관객으로 진행해 하이라이트 영상을 서울연극협회 유튜브에 편집 영상으로 공개했다.

김경남이 진행할 폐막식 역시 거리두기 객석제로 진행되는 대신 유튜브로 생중계돼 연극을 사랑하는 팬들이 다양한 장소에서 함께 지켜볼 수 있게 됐다.

연극 무대를 통해 쌓아올린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무대, 브라운관, 스크린 등 매체를 넘나들며 활약 중인 김경남은 "41년의 역사를 지닌 서울연극제의 폐막식 진행을 맡아 영광이다. 큰 무대의 진행을 맡아 떨리기도 하지만 서울연극제의 의미 있는 대장정이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진행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41회 서울연극제 폐막식은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오는 31일 일요일 오후 5시부터 약 2시간에 걸쳐 진행된다.

한편 '슬기로운 감빵생활', '이리와 안아줘', '여우각시별',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까지 매 작품 입체적인 캐릭터 소화력으로 김경남은 인기리에 방송중인 SBS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또 한번 진가를 발휘하며 사랑받고 있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yeonjinhee123@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