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굴저음' 류지광, '진짜라디오' 출연…고품격 라이브+유쾌한 입담 선사
상태바
'동굴저음' 류지광, '진짜라디오' 출연…고품격 라이브+유쾌한 입담 선사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05.30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랑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아랑엔터테인먼트 제공

[조정원 기자]트로트 가수 류지광이 고품격 라이브와 유쾌한 입담으로 입덕을 유발했다.

류지광은 30일 방송한 TBS FM 라디오 '김인석, 윤성호의 진짜라디오'의 '어쩌다 토요일 방구석 콘서트' 코너에 출연했다.

류지광은 오프닝에서 청취자들에게 밝은 인사를 건넸다. 그는 "평소에 좋아했던 프로그램에 출연할수 있어서 영광이고, 모두 모두 행복한 주말 되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또한 "'미스터트롯' 출연자 중에 외모 순위가 어느 정도라고 생각을 하느냐?"라는 질문에 "한 10위 안쪽 이지 않을까 한다"라는 솔직한 답변을 내놓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진행자인 김인석과 윤성호는 류지광을 '동굴저음', '가요계의 수정동굴' 등으로 소개하며, 묵직하고 타고난 보이스와 노래, 연기, 모델 등 다양한 재능에 대한 부러움을 보이기도 했다.

류지광은 "요즘엔 팬들과 데이트하는게 제일 행복하다"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 훈훈함을 더했다. 그는 현인의 '베싸메무쵸', 남진의 '모르리'와 지난 11일 발표한 싱글 '5호선여인'을 라이브로 가창해 청취자들에게 고품격 무대도 선사했다.

끝으로 류지광은 "'제2의 배호'라는 칭호를 들을 때 가장 행복하다"라며 "아직 부족하지만 명성에 금가지 않는 가수가 되고 싶다"라는 포부를 밝히며 이날 방송을 마무리했다,

한편 류지광은 이날 방송 외에도 '복면가왕', '가장 보통의 가족', '비디오스타', '우리 다시 사랑할수 있을까2', '행복한 아침' 등의 프로그램에 출연해 존재감을 드러내 다양한 방면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류지광은 현재 '5호선 여인' 앨범 홍보활동과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공연준비에 한창이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