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김예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체결…한국 영화계 차세대 기대주
상태바
[공식] 김예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체결…한국 영화계 차세대 기대주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06.09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조정원 기자] 배우 김예은이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한 식구가 됐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9일 "데뷔 후 독립 영화에서 두각을 드러내며 최근 다양한 작품을 통해 관객들을 만난 배우 김예은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뛰어난 연기력은 물론 배우가 가진 가능성과 잠재력이 다양한 작품을 통해 보여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김예은은 데뷔 후 다양한 작품을 통해 관객들을 만났다. '그날 밤', '은하 비디오'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2015년 제16회 대구단편영화제 연기상, 2015년 제5회 충무로단편영화제 청년, 대학생부문 여자연기상 등을 수상,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에서 의녀역으로 분해 짧지만 강렬한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고, 작년 개봉한 영화 '항거:유관순 이야기'에서는 극 중 유관순과 함께 서대문 수용소에 수감됐던 권애라 역으로 분해 안정적이고 무게감 있는 연기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김예은은 독립영화계의 베테랑답게 올해 두 편의 작품으로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여 소식을 전했다. 주연 작품 '생각의 여름'은 한국경쟁 부문에, '여담들'은 코리안 시네마 부문에 각각 선정됐다.

김예은은 '생각의 여름'에서는 주인공 현실 역을 맡아 극을 이끌었다. "이미 아무것도 안하고 있지만, 더 격렬하게 하고 싶지 않은" 주인공 현실이 공모전에 낼 마지막 시 한 편을 쓰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내용으로 김예은 특유의 담백하고 편안한 연기가 돋보인다.

다양한 매력으로 한국 영화계의 차세대 기대주로 꼽히고 있는 김예은의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 설경구, 김재중, 김준수, 오달수, 김명민, 박성웅, 채시라, 조성하, 문소리, 진희경, 송일국, 거미, 엄지원, 김남길, 황정음, 이윤건, 윤상현, 라미란, 하석진, 정선아, 류준열, 차지연, 박병은, 홍종현, 정인선, 노을, 윤지혜, 김유리, 한지상, 박혜나, 지일주, 강홍석, 이충주, 이봉련, 정석원, 이재원, 진지희, 이수경, 진태화, 이레, 노행하, 홍서영, 유태오, 조태관, 김도연 등이 소속돼 있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