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김호중 측 “군 연기 기간 730일 초과? 사실 무근”
상태바
[공식] 김호중 측 “군 연기 기간 730일 초과? 사실 무근”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7.14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백융희 기자] 가수 김호중이 병역 관련 입장을 전했다.

14일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보도된 청장과의 사적만남에 대해 “강원지방병무청 청장을 만나게 된 건 사실이지만, 병역 관련 문의 차 방문했을 뿐 문제가 될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한 매체에서 주장하고 있는 김호중의 군 연기 기간인 730일 초과에 대해선 전혀 사실무근이다”라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현재 730일 중 90여 일 정도가 남아있는 상황이며, 7월 3일 신체검사를 새로 받았다”고 말하며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재검신청결과가 나오는 대로 추후 병역일정을 잡을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다음은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보도된 김호중 청장과의 사적만남에 관련해 당사의 공식입장을 전달드립니다.

김호중이 강원지방병무청 청장을 만나게 된 건 사실입니다.

하지만 병역 관련 문의차 방문했을 뿐, 어떠한 문제가 될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음을 알려드립니다.

또한 한 매체에서 주장하고 있는 김호중의 군 연기 기간인 730일 초과에 대해선 전혀 사실무근입니다.

현재 730일 중 90여 일 정도가 남아있는 상황이며, 7월 3일 신체검사를 새로 받았으며,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며, 재검신청결과가 나오는 대로, 추후 병역일정을 잡을 계획입니다.

공식적으로 발표할 테니 부디 추측기사나 허위제보 기사를 자제 부탁드립니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