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터 릴리스’, 8월 13일 개봉 확정…스페셜 포스터 공개
상태바
‘워터 릴리스’, 8월 13일 개봉 확정…스페셜 포스터 공개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7.21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헤이데이필름컴퍼니 제공
사진=헤이데이필름컴퍼니 제공

 

[백융희 기자] 영화 ‘워터 릴리스’가 개봉일을 확정, 스페셜 포스터를 공개했다.

생애 처음 사랑에 빠져들고, 사랑에 뛰어드는 세 소녀 마리, 플로리안, 안나의 감각적이고 센세이셔널한 성장 드라마 ‘워터 릴리스’는 8월 13일 개봉을 확정했다.

21일 공개된 스페셜 포스터는 마리, 플로리안, 안나의 얼굴이 화면을 가득 채운 강렬하면서도 압도적인 이미지로 눈길을 끈다. 특히 좋아하는 남자애에게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직진하는 엉뚱한 소녀 안나의 얼굴과, 매력적인 싱크로나이즈드 선수 플로리안에게 한눈에 빠져버린 소녀 마리의 시선, 여기에 모든 선망과 질투, 루머의 주인공인 소녀 플로리안의 눈빛이 어우러져 ‘워터 릴리스’가 선보일 세 소녀의 성장 드라마에 대한 궁금증을 키운다. 또한 ‘처음에 눈뜨다’라는 카피는 서툴지만 뜨겁고, 어리숙하지만 어느 때보다 진심이었던 10대 시절, 누구나 한 번쯤은 겪었을 ‘첫 순간’들을 떠올리게 한다.

‘워터 릴리스’는 세계적인 신드롬을 일으킨 영화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셀린 시아마 감독과 배우 아델 에넬의 첫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무엇보다도 마리옹 꼬띠아르, 레아 세이두를 잇는 프랑스 대표 배우 아델 에넬의 가장 독보적인 매력과 눈부신 연기를 만날 수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셀린 시네마 월드’라고 불리는 셀린 시아마 감독의 영화 세계를 열어젖힌 거침없고 센세이셔널한 작품으로, 제60회 칸영화제에 공식 초청되어 세계적인 찬사를 받았다.

감각적인 스페셜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를 높이고 있는 셀린 시아마 감독 작품 ‘워터 릴리스’는 갑작스레 찾아온 사랑에 휩쓸리고, 때로는 적극적으로 뛰어드는 소녀들의 솔직한 성장을 볼 수 있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