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현장] ‘국제수사’ 곽도원 “첫 코미디 연기 도전? 재밌는 시나리오 덕분”
상태바
[Ma 현장] ‘국제수사’ 곽도원 “첫 코미디 연기 도전? 재밌는 시나리오 덕분”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7.2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쇼박스 제공
사진=쇼박스 제공

 

[백융희 기자] 배우 곽도원이 ‘국제수사’로 첫 코미디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22일 오전 영화 ‘국제수사’는 온라인 제작보고회를 진행했다. 이날 자리에는 배우 곽도원, 김대명, 김희원, 김상호와 김봉한 감독이 참석했다.

곽도원은 “연극 할 때는 코믹 캐릭터 연기를 많이 했었는데 영화 쪽에서는 첫 단추가 고위공무원 역할이었다. 그래서 그런 역할을 많이 하게 됐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번 작품은 시나리오가 너무 재미있어서 코미디 연기에 도전하게 됐다. 촬영할 때 날씨가 더워서 힘들긴 했는데 현장이 재미있어서 즐겁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국제수사’는 난생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촌구석 형사의 현지 수사극이다. 오는 8월 개봉 예정이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