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드림진, 코로나19 속 ‘네트워크 관리형 스마트방역시스템 K-94’ 선보여
상태바
두드림진, 코로나19 속 ‘네트워크 관리형 스마트방역시스템 K-94’ 선보여
  • 김태우 기자
  • 승인 2020.07.29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우 기자] 무인 장비 개발 전문 업체 두드림진(대표이사 박진홍)이 ‘스마트 발열 체크기 k-94(키오스크 형)’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로 일상이 위협받는 가운데 모든 곳에서는 발열 체크는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비대면(무인 시스템)과 같이 감염방지를 위한 기술 역시 중요성이 드러나고 있다.

정보통신기술(ICT)이 적용된 발열체크 키오스크에는 인공지능(AI) 열화상 카메라를 적용해 비대면 발열체크가 진행되며, ‘Qving’ 앱 설치 사용자는 본인이 위험지역에 접촉 위험이 있었는지를 스스로 확인해 자신을 보호 할 수 있다. 스마트 방역시스템 ‘k-94’를 통해 코로나 확진자의 이전 동선 확보하는데 쉽게 활용될 수 있다.

또한 전용 앱(Qving)의 QR코드를 이용해 비접촉 발열체크 검사를 진행하며, 결과는 Qving 앱을 통해 개인적으로 확인하고, 체크 내용을 보관할 수도 있다. 이때 발열 증세가 있다고 판단되면 역학조사 동의자에 한해, 그 결과를 질병관리본부로 전달할 수 있어 개인 보건 예방이 가능하며 질병 역학조사까지 가능하다.

이번에 출시한 ‘스마트 방역솔루션 k-94 키오스크’는 코로나19 같은 유행병들이 발발하는 시기에 새로운 필수적인 솔루션으로서 영향력을 발휘할 것으로 두드림진 측은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K-94’는 비접촉, 비대면 키오스크 주문기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고, 접촉의 불안감에서 벗어나 안전한 무인 주문 키오스크로 활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두드림진의 비대면 발열체크 키오스크는 위치 이동이 쉽고 온라인 네트워크를 통해 전사적 관리가 가능하다. 메뉴 등록 및 설정 등을 CMS 시스템으로 원격 운영할 수 있어 완벽한 무인화 시스템이 지원되며, 키오스크 장비는 21.5인치의 디스플레이를 장착해 다양한 광고와 캠페인 홍보는 물론, 비대면 키오스크 주문과 대기 번호 서비스, 상품 홍보 등 고객 중심의 서비스까지 구현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편 이번 발열체크 키오스크 개발에는 엑스페론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김태우 기자
김태우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