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유아인·박정민→김현주·이레까지…‘지옥’ 출연 라인업 공개
상태바
[공식] 유아인·박정민→김현주·이레까지…‘지옥’ 출연 라인업 공개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07.29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융희 기자] ‘지옥’에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할 예정이다.

예고 없이 등장하는 지옥의 사자들을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이 갑작스런 지옥행 선고를 받으며 겪게 되는 초자연적 현상을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은 29일 라인업을 발표했다.

먼저 유아인은 지옥의 사자가 찾아오는 현상이 신의 계시라고 설명하는 신흥 종교 ‘새진리회’의 수장인 정진수 의장 역을 맡아 강렬한 카리스마와 미스터리한 면모를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다. 박정민은 새진리회의 진실에 파고드는 방송국 PD 배영재 역을 맡아 긴박감 넘치는 연기를 펼칠 전망이다. 김현주는 새진리회와 그들을 맹목적으로 추종하는 집단인 ‘화살촉’의 행태에 맞서는 민혜진 변호사 역을 맡았다. 원진아는 감당하기 힘든 고통에 무너지는 배영재의 아내 송소현 역으로 극에 흥미를 더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양익준은 지옥의 사자 출현 사건을 수사하는 담당 형사 진경훈 역을 맡아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도윤은 화살촉의 일원으로 분해 광기 어린 연기를 펼친다. 김신록은 어린 자식들 앞에서 갑작스레 지옥행 선고를 받은 엄마 박정자 역을 맡아 달라진 세상 속 평범한 인물이 어떤 일을 겪게 되는지 디테일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류경수는 새진리회의 부흥만을 위해 생각하고 행동하는 유지 사제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이레는 진경훈 형사의 딸 진희정으로 등장, 양익준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현재 네이버에서 연재 중인 원작 웹툰 ‘지옥’은 ‘송곳’의 최규석 작가가 그림을, 연상호 감독이 스토리 집필을 맡아 현대사회의 불확실성과 부조리한 면을 날카롭게 파고들어 큰 화제를 불러 모으고 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은 ‘반도’,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송곳’의 최규석 작가가 공동 각본을 맡았다. 드라마 ‘방법’에 이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를 만들고 있는 레진스튜디오가 제작을 진행하고 있으며, 탄탄한 연기파 배우들의 합류 소식과 함께 더욱 기대를 높여가고 있다.

‘지옥’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될 예정이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