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드, 스타트업을 위한 혁신금융 서비스 출범
상태바
고위드, 스타트업을 위한 혁신금융 서비스 출범
  • 오진수 기자
  • 승인 2020.08.03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고위드)
(사진제공=고위드)

[오진수 기자] 고위드가 데일리금융그룹에서 사명을 변경하고 스타트업을 위한 B2B 금융서비스의 비전과 데이터 분석 기반 기술기업으로 사업 구조를 개편해 새롭게 출범했다고 3일 밝혔다.

고위드는 인공지능(AI)과 로보어드바이저 및 금융 플랫폼 등 국내 최고 핀테크 기술을 가진 기업이다. 스타트업 모든 구성원의 핵심 역량으로 서로 상생하며 성장할 수 있는 네트워크 형성을 최우선 과제로 두고, 이를 위해 데이터와 금융으로 스타트업 네트워크에 다양한 혁신금융 서비스를 선보일 전망이다.

가장 먼저 고위드는 국내 최초로 스타트업 법인카드인 ‘고위드카드’를 선보인다. 고위드의 실시간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을 기반으로 구축된 새로운 신용평가 모델로 △대표자 연대보증 △질권 설정 △연회비 △전월 실적이 필요 없는 ‘4무(無) 법인카드’로 법인카드 발급 조건을 크게 완화했다. 아이디어와 성장 가능성으로 기업 가치를 인정받는 스타트업에 맞춰 언제든 법인카드 발급이 가능하며 최대 5배의 한도 설정으로 스타트업 운영에 효율성을 증대시킬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고위드카드’는 스타트업에 최적화된 GBC(고위드 베네핏 클라우드, Gowid Benefit Cloud)를 표방하며 AWS, 구글 지스위트(G Suite), MS오피스365, 드롭박스(Dropbox), 어도비(Adobe) 등과 제휴해 스타트업 운영을 위해 꼭 필요한 할인 혜택만 모아 제공한다. 또 스타트업 생태계 성장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의 할인 혜택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한편 고위드는 실시간 빅데이터 정보처리를 통해 회원사의 지출 데이터를 분석 후 절감 비용까지 확인 가능한 컨설팅을 준비 중이다. 회사 측은 이를 통해 회원사의 업무가 간소화됨과 동시에 비용 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김항기 고위드 대표는 “고위드는 B2B 금융 솔루션과 데이터 분석 기술을 핵심 역량으로 국내 스타트업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국내 스타트업 기업이 각자의 핵심 역량으로 서로 도와 가장 크게 성장 할 수 있는 아시아 No.1 가치 생성 네트워크로 발전하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포부를 말했다.

오진수 기자
오진수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