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의 거짓말' 이유리·연정훈, 독보적 분위기…결 다른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 예고
상태바
'거짓말의 거짓말' 이유리·연정훈, 독보적 분위기…결 다른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 예고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08.10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래몽래인 제공
사진=래몽래인 제공

[조정원 기자]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의 이유리와 연정훈이 얽히고설킨 두 남녀의 긴장감 속에서 펼쳐지는 독보적인 분위기를 선사한다.

10일 채널A 새 금토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극본 김지은, 연출 김정권) 제작진은 이유리와 연정훈의 모습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유리와 연정훈은 '거짓말의 거짓말'에서 각각 지은수와 강지민 역을 맡아 열연한다. 재벌가 며느리에서 한순간에 남편 살해범이 된 지은수(이유리 분)와 정의로운 방송기자이자 '딸 바보' 아빠인 강지민(연정훈 분)은 심상치 않은 인연으로 얽히며 독보적인 케미스트리를 발산한다.

이유리는 나락으로 떨어진 한 여자의 삶은 물론, 친딸을 되찾기 위한 처절한 고군분투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에 반해 연정훈이 담아낼 따뜻하고 다정한 캐릭터의 내면은 극 전체에 따뜻한 기류를 불어넣으며 두 인물 사이 상반된 분위기를 느끼게 한다.

이처럼 두 배우가 다른 듯 닮은 지은수와 강지민의 감정선을 어떻게 그려나갈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모은다. 이유리와 연정훈은 "오래전에 드라마를 함께했는데 다시 만나 반갑다. 연기 호흡도 매우 좋다"고 말해, 설렘과 애틋함을 모두 안길 케미스트리의 탄생을 예고했다.

한편 '거짓말의 거짓말'은 친딸을 되찾기 위해 인생을 건 거짓말을 시작한 한 여자의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다.

'거짓말의 거짓말'은 오는 9월 4일 오후 10시 50분 채널A 방송과 동시에 OTT 플랫폼 웨이브에서 온라인 독점 공개할 예정이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