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오빠 최건희, 조이솝 등과 SNS 설전 후 사과 글 게시..다큐 후폭풍
상태바
설리 오빠 최건희, 조이솝 등과 SNS 설전 후 사과 글 게시..다큐 후폭풍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09.14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이지은 기자] 고(故) 설리 오빠 최건희 씨가 설리의 지인 조이솝 등에게 사과했다.

최건희 씨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지난 시간동안 동생 친구 분들에게 일방적으로 폭력적인 태도로 대한 것, 많은 언쟁이 오가면서 불순한 태도를 보인 점, 저로 인해 루머 확산이 조장된 사실을 방관했던 것에 대해 죄송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저희 가족은 어느 순간부터 동생과 연락을 끊어 온지도 상당한 시간이 흘렀다. 그리고 오해들로 친구들에게 누명 아닌 누명을 씌우게끔 언행한 점 죄송하다. 그리고 동생을 팬 분들, 대중에게 받아왔던 관심을 악용해 음란, 불순한 행동을 한 점은 저의 불찰이다”라고 말했다.

또 “저의 불찰이고 짧은 생각으로 잘못된 행동들을 지속해왔던 것에 대해 죄송하다는 말을 전하며 앞으로 반성하고 살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MBC 다큐멘터리 ‘다큐플렉스-설리가 왜 불편하셨나요?’가 방송됐다. 방송에서는 설리의 엄마와 지인 조이솝 등이 출연해 설리에 대한 이야기를 했다. 하지만 방송 이후 후폭풍이 거셌다. 이에 조이솝 등은 자신의 SNS에 방송은 설리 엄마 다큐였다며 불편한 심경을 전했다. 또 다른 지인 A씨는 설리의 가족에게 “그만 멈춰달라”며 호소글을 올리기도 했다.

이후 최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설리의 지인들을 겨냥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이에 조이솝 등은 최 씨의 글을 자신의 SNS에 올리며 경고한다는 등의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남겼다. 이후 최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사과글을 올렸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