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가족', 촬영 종료 후 후반 작업 중! 총 12회 편성 논의 중
상태바
'어쩌다 가족', 촬영 종료 후 후반 작업 중! 총 12회 편성 논의 중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09.1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송아리미디어 제공
사진=송아리미디어 제공

[조정원 기자]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이 무사히 촬영을 끝내고 후반 작업 중에 있다.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극본 백지현 오은지, 연출 이채승)은 지난 4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불가피해진 스케줄 조정과 제작 환경을 위해 잠시 촬영을 중단했으나, 6월 재개해 현재는 모든 촬영을 완료했다.

'어쩌다 가족' 제작진 측은 "촬영을 모두 마친 뒤 현재 후반 작업에 돌입한 상태다. 총 12회 (회당 60분)로 곧 편성을 논의해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어쩌다 가족'은 두 지붕 한 가족,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남남이 모여 어쩌다 진짜 가족이 돼가는 웃음과 감동의 색다른 가족 드라마다. '예능드라마'라는 새로운 형식의 포맷과 성동일, 진희경, 김광규, 오현경, 서지석, 이본, 김민교, 신원호, 권은빈 등이 출연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빠져나올 수 없는 마성의 코믹함으로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길 '어쩌다 가족'은 더욱 높은 완성도로 다시 시청자를 찾을 계획이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