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솔솔라라솔’ 이선희, ‘엉뚱+유쾌’ 에너지 발산…‘예서 엄마’ 완벽 변신!
상태바
‘도도솔솔라라솔’ 이선희, ‘엉뚱+유쾌’ 에너지 발산…‘예서 엄마’ 완벽 변신!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0.10.16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도도솔솔라라솔' 방송 캡처
사진=KBS2 '도도솔솔라라솔' 방송 캡처

[백융희 기자] ‘도도솔솔라라솔’에서 이선희가 빛나는 캐릭터 소화력을 뽐냈다.

이선희는 KBS2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에서 등장만으로도 절로 미소가 지어지는 예서 엄마로 완벽 변신, 아기자기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4, 15일 방송한 ‘도도솔솔라라솔’에서 예서 엄마는 진숙경(예지원 분)이 운영하는 진헤어에서 말똥한 표정에 머리에 헤어캡을 쓴 모습조차 찰떡 소화해 등장부터 눈길을 끌었다.

이어 진헤어에서 구라라(고아라 분)를 처음 만나게 된 예서 엄마는 숙경, 승기 엄마와 함께 호기심 가득한 얼굴로 라라의 기구한 사연을 듣게 되고, 나름의 조언으로 “한 길 물속은 알아도 열 길 사람 속은 모른다”라고 한껏 지적인 톤으로 말했지만 엉뚱한 말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예서 엄마는 공부 잘하는 지식이 풍부한 딸 예서와는 달리 얕은 지식의 소유자로 이를 무마하기 위해 중간중간 영어를 섞어 말하는 천연덕스러운 모습에 그녀의 엉뚱한 매력을 배가 시켰다.

이렇듯 이선희는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놀라움 가득한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며 사랑스러운 존재감을 발산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에 밝고 유쾌한 이선희의 에너지로 극의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으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백융희 기자
백융희 기자
byh@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