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탐정' 최진혁·이중옥, 동서양의 美친 컬래버! '조선 좀비vs강시'
상태바
'좀비탐정' 최진혁·이중옥, 동서양의 美친 컬래버! '조선 좀비vs강시'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10.19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래몽래인 제공
사진=KBS, 래몽래인 제공

[조정원 기자] 드라마 '좀비탐정'이 관 하나를 두고 펼쳐지는 치열한 결투를 벌이는 조선 좀비와 강시의 치열한 결투를 예고했다.

19일 KBS2 월화드라마 '좀비탐정'(극본 백은진, 연출 심재현) 제작진은 9회 방송을 앞두고 선공개 영상을 공개해 본방 사수 욕구를 끌어올리고 있다.

'좀비탐정' 9회에서는 김무영(최진혁 분)이 냉탕과 열탕을 오가는 흥미진진한 전개 속에서 좀비의 정체에 대해 점차 알아가기 시작한다.

지난 방송에서 김무영은 '흥신소 콤비' 이성록(태항호 분)과 왕웨이(이중옥 분)에게 수사를 의뢰했고, 그들이 발견한 단서로 모든 전생을 떠올리게 되었다. 하지만 여전히 좀비의 탄생에 관한 비밀이 풀리지 않아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그런 가운데 조선 좀비와 강시로 변신해 액션을 펼치고 있는 최진혁(김무영 역)과 이중옥(왕웨이 역)의 코믹한 비주얼이 공개돼 유쾌한 웃음을 자아낸다.

먼저 한복을 입은 최진혁은 비장하게 등장, 당장에라도 넘어질 듯한 좀비의 걸음걸이를 선보이고 있다. 날카로운 송곳니를 장착하고 검은 분칠을 한 이중옥은 콩콩 뛰어 앞으로 나아가며 강시 캐릭터를 소화하고 있다.

또한, 최진혁과 안세하(이태균 역)가 주고받는 내레이션에서 "좀비가 왜 나타난 거죠? 혹시 인간들을 잡아먹으려고?"라는 최진혁의 목소리에 "먹는 거도 중요하지만, 내 집 마련이 더 중요하죠"라는 안세하의 대사가 이어져 예측 불허한 스토리가 궁금증을 한층 더한다. 이어 '구해줘! 관즈'라는 자막과 함께 관 하나를 건 세기의 대결이 펼쳐져, 동서양을 넘나드는 독보적인 콘셉트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강시 이중옥은 뻣뻣하게 굳은 팔로 '찍기' 스킬을 선보이며 최진혁을 손쉽게 쓰러트린다. 최진혁은 넘어지고 쓰러져도 단숨에 벌떡 일어나 감각도 고통도 없는 좀비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어 과연 누가 승자가 될 것인지, 두 사람이 조선 시대로 돌아간 이유는 무엇인지 본방 사수 욕구를 높이고 있다.

이처럼 코미디와 스릴러를 자유자재로 오가는 '좀비탐정'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한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