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솔, '여름아 부탁해' 여주인공 발탁…매력 만점 영화감독 변신
상태바
진솔, '여름아 부탁해' 여주인공 발탁…매력 만점 영화감독 변신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10.2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DSP미디어 제공
사진=DSP미디어 제공

[조정원 기자] 그룹 에이프릴의 진솔이 새로운 웹 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에서 매력 만점 영화감독으로 분한다.

28일 DSP미디어에 따르면 에이프릴의 진솔은 최근 새로운 판타지 로맨스 웹 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에 여주인공 김가을로 캐스팅돼 촬영을 마쳤다.

'여름아 부탁해'는 '내가 만든 망작 영화의 주인공이 된다면?'을 콘셉트로 영화감독 김가을이 '한여름 밤의 꿈'이라는 영화 속에 들어가 한가을로 변신, 자신이 만든 캐릭터들을 만나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극 중 진솔이 영화에서 탈출하는 방법은 남자주인공 남주원의 고백을 받는 것이지만, 자꾸만 의외의 인물과 엮이게 된다. 특히 진솔은 작품 밖에서는 김가을, 작품 안에서는 한여름이라는 두 역할을 맡아 자신만의 특별한 매력을 담아낸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다시 만난 너'에 이어 두 번째 웹 드라마 출연 작품인 만큼, 연기자로서 한층 더 발전한 진솔의 모습을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진솔은 "비슷하면서도 다른 가을이라는 역할이 쉽진 않았지만 정말 재미있었고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었던 촬영이었다"면서 "추워진 계절에 따뜻함을 가져다 드릴 수 있는 작품이니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여름아 부탁해'는 채널A 디지털 콘텐츠 채널 AYO에서 10월 말, 채널A TV에서 11월 중 방영 예정이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