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 플렉스페이와 프랜차이즈 출점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달콤, 플렉스페이와 프랜차이즈 출점 업무 협약 체결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11.17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달콤)
(사진제공=달콤)

[김지현 기자] 달콤(dal.komm)은 렌탈 플랫폼 기업인 플렉스페이(Flexpay)와 달콤 프랜차이즈 출점 관련 팩토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애플 공식 리셀러로 선정된 플렉스페이는 주방가전,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의 생활가전 대여 및 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렌탈 팩토링 전문기업이다. 주문-조회-결제 전 과정을 금융사와 실시간 연계해 계약서까지 자동 생성하는 ‘비해피콜형 원스톱 렌탈’ 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론칭하는 등 업계 내 기술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 업무 제휴 체결로 양사는 매장 설비 구매 관련 저리의 금융 서비스 제공과 카페 공간 가치 및 업무 효율을 높이는 우수한 가전, 인테리어 상품 도입, 상품 대금 결제 구조개선에 따른 자금 유동성 확보 등 달콤이 일상의 달콤함을 담은 융복합 컬처테리아(culture-teria)로서 내실을 강화하는데 협력할 계획이다.

달콤은 최근 서울 청계광장 및 교대역 등 주요 상권에 잇달아 신규 매장을 여는 등 코로나19로 위축된 출점 환경 속에서도 직영점 확대에 힘쓰고 있다. 이번 플렉스페이와의 업무 제휴를 통해 달콤은 내년에도 수도권 핵심 상권 내 소비자 접점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다날F&B 박경철 대표는 “핵심 상권 입점은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소비 경험 확대를 위해 필수적이며, 이를 통해 축적된 브랜드 로열티는 잠재적으로 가맹점 매출 상승에 기여한다”며 “플렉스페이와이 업무 제휴를 통해 보다 선제적이고 전략적인 출점에 나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플렉스페이 김연수 대표는 “달콤이 플렉스페이의 효율화 된 자금 유동화 서비스를 통하여 사업확장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김지현 기자
김지현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