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 드롭탑, 코로나19 지친 고객 위해 토스트+삶은 달걀 무료 제공… ‘모닝서비스’ 시작
상태바
카페 드롭탑, 코로나19 지친 고객 위해 토스트+삶은 달걀 무료 제공… ‘모닝서비스’ 시작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11.18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카페 드롭탑)
(사진제공=카페 드롭탑)

[김지현 기자] 카페 드롭탑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고객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한 신메뉴 ‘모닝서비스’를 마련했다고 18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카페 드롭탑의 ‘모닝서비스’는 18일부터 전국 오프라인 매장(일부 매장 제외)에서 아메리카노 R(레귤러) 사이즈를 주문하는 고객에게 갓 구운 토스트와 갓 삶은 달걀을 무료로 제공한다. 해당 메뉴는 오전 8시부터 오전 11시 30분까지 매장에서 구매 시에만 이용 가능하다. 

‘모닝서비스’는 아메리카노 주문 즉시 버터를 바른 하프토스트다. 드롭탑은 ‘모닝서비스’의 이용 시간대를 오전으로 설정해 고객이 따뜻하고 든든한 하루를 보낼 수 있도록 메뉴 구성에 심혈을 기울였다. 커피 한잔 가격으로 아침식사까지 해결할 수 있어 그야말로 ‘갓성비’다. 특히 아침부터 많은 에너지가 필요한 등교하는 학생과 출근길의 직장인에게는 ‘취향 저격’ 메뉴로 기대를 모은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드롭탑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친 고객이 회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기 위해 ‘모닝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메뉴 개발을 통해 소소하지만 확실한 감동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김지현 기자
김지현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