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영, '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 MC 발탁…데뷔 23년 만
상태바
박기영, '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 MC 발탁…데뷔 23년 만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11.1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 포스터, 가수 박기영
사진='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 포스터, 가수 박기영

[조정원 기자] 가수 박기영이 데뷔 23년 만에 첫 MC로 나선다.

박기영은 오는 27일 서울 호원아트홀에서 진행되는 '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 본선 무대의 사회를 맡는다.

그는 선배 실용음악과 출신으로서 예비 실연자 꿈나무의 무대를 이끌 예정이다.

'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는 전문 실연자를 희망하는 학생들의 저변 확대와 저작인접권을 알리기 위해 (사)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의 미분배 보상금으로 진행되는 공익목적사업이다.

지난 13일 열린 '2020실용음악 대학가요제' 예선에는 1차 온라인 심사를 통과한 30개 팀이 무대에 올라 실용음악학과생만의 전문성으로 전문 실연자 못지않은 끼와 재능으로 무대를 달궜다. 이날 예선 무대에 오른 30개 팀 중 16개 팀만이 본선 경연에 진출한다.

이번 대학가요제는 총상금 일천만 원과 상위 3개 팀 음원 제작 및 발매 특전을 걸고 진행된다. 가수 김학래, 주병선과 (사)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이정현 이사, 교수 이영지, 정원영이 본선 심사위원을 맡는다.

한편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가요제는 IPTV STN채널과 대학가요제 유튜브 채널에서 지난 예선 무대와 27일 생방송 본선 무대를 시청할 수 있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