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별에게', 정통 감성 BL 웹 드라마 제작 확정…'너의 시선이 머무는 곳에' 제작진 의기투합
상태바
'나의 별에게', 정통 감성 BL 웹 드라마 제작 확정…'너의 시선이 머무는 곳에' 제작진 의기투합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0.11.20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너제딕 컴퍼니, 에이치앤코 제공
사진=에너제딕 컴퍼니, 에이치앤코 제공

[이지은 기자] 우리나라 최초의 BL 웹 드라마 '너의 시선이 머무는 곳에'의 제작진이 의기투합해 다시 한번 정통 감성 BL 웹 드라마를 선보인다.

드라마 제작사 에너제딕 컴퍼니와 에이치앤코가 공동 제작 중인 BL 웹 드라마 '나의 별에게'는 최근 제작을 확정, 본격 출격 준비에 나섰다.

'나의 별에게'는 정상의 궤도를 이탈해버린 배우 강서준과 궤도를 벗어나고 싶지 않은 셰프 한지우의 단짠단짠 사랑이야기를 강렬하게 그리는 작품이다. 여심을 훔치는 역대급 비주얼은 물론 로맨스 감성을 자극하는 스토리로 지금껏 보지 못한 색다른 웹 드라마가 탄생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위태롭기만 한 열여덟 청춘의 심쿵 브로맨스를 그리며 해외 여러 나라의 드라마 부문 1위를 차지했던 웹 드라마 '너의 시선이 머무는 곳에'의 제작진이 다시 만나 의기투합한 작품이라는 점에서 기대가 높다.

특히 '너의 시선이 머무는 곳에'를 연출한 황다슬 감독이 또 한 번 메가폰을 들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업계는 물론 신한류 팬들의 관심 또한 높아지고 있다. 황다슬 감독은 감각적인 연출과 섬세하고 신선한 시도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주목하고 있는 신인 감독으로 꼽힌다. '너의 시선이 머무는 곳에'는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에 초청되는 등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제작사 측은 "실력파 연출과 전작의 제작진이 의기투합해 기대 이상의 작품이 탄생할 것이다.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K웹드라마의 새로운 이야기를 써내려나갈 '나의 별에게'를 지켜봐 달라. 지금껏 보지 못한 역대급 BL 장르물을 기대해도 좋다"라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한편 '나의 별에게'는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제작에 돌입할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