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박소담, 김영철에게 대신 전하는 봉준호 감독의 한 마디는?
상태바
'아는 형님' 박소담, 김영철에게 대신 전하는 봉준호 감독의 한 마디는?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0.12.04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아는 형님' 제공
사진=JTBC '아는 형님' 제공

[조정원 기자] 봉준호 감독이 '아는 형님' 애청자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오는 5일 방송하는 JTBC '아는 형님'에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에서 대학생 콘스탄스 역할을 맡은 배우 권유리, 박소담, 채수빈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아는 형님' 녹화 중 세 사람은 "우리는 같은 작품에 더블캐스팅이 된 멤버다.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 1기, 2기, 3기다"라며 동반 출연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특히 이날 박소담은 세 사람의 단합을 위해 특별한 노력을 했던 것으로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냈다.

또한, 박소담은 영화 '기생충' 이야기부터 아카데미 시상식의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공개해 현장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어 "봉준호 감독이 김영철에게 전해달라는 말이 있다"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바로 봉준호 감독이 평소 '아는 형님' 애청자인지라, 김영철이 방송에서 본인에 대해 언급하는 장면을 봤다는 것.

이를 들은 형님들은 "드디어 봉 감독님이 김영철의 러브콜에 응답한 거냐"라며 흥분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박소담은 김영철에게 봉준호 감독의 한 마디를 대신 전하며 현장을 뒤집어놓았다.

또한, 이날 박소담은 "영화 '기생충' 단체 채팅방에서 '나를 맞혀봐' 퀴즈에 대한 조언을 얻었다"라고 전했다. 박소담과 '기생충' 팀이 함께 뽑은 '나를 맞혀봐' 문제는 본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권유리, 박소담, 채수빈과 함께하는 유쾌한 형님학교는 오는 5일 오후 9시에 방송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정원 기자
조정원 기자
chojw00@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