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이야기 “코로나19 여파에도 올해 가맹점 40개 오픈… 솥죽·솥밥 개발 성과”
상태바
죽이야기 “코로나19 여파에도 올해 가맹점 40개 오픈… 솥죽·솥밥 개발 성과”
  • 김재현 기자
  • 승인 2020.12.21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죽이야기)
(사진제공=죽이야기)

[김재현 기자] 죽이야기는 올해 40개 가맹점을 추가 오픈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창업 불황에도 적지 않은 성과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죽이야기는 이에 대해 론칭한 솥죽, 솥밥 레시피가 예비 창업자들에게 호응을 얻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올해 1월 론칭한 솥죽은 5월부터 9가지의 1인용 영양솥밥 레시피로 메뉴 수준을 크게 업그레이드했다.

죽이야기 솥죽은 1인용 고온 압력솥으로 만들어 찰지고 구수하며 잔열이 오래가는 장점이 있다. 이에 맛에 대한 고객들 반응이 더욱 좋아졌다고 한다.

솥밥은 다양한 레시피가 인기 원인으로 판단된다. 솥밥도 1인용 고온 압력솥으로 갓 지은 뒤 고객에게 한상차림으로 제공하는데, 죽·밥 모두 누룽지를 먹을 수 있고, 고급 음식 이미지를 전달하는 장점이 있다.

임영서 죽이야기 대표는 “솥죽은 풍미가 깊어진 장점 외에도 기존 냄비죽 조리 시 발생하는 팔목 부상과 불에 화상을 입는 단점이 없어 신규 창업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임 대표는 또 죽이야기가 올해 1월 브랜드 리뉴얼을 통해 로고 디자인을 세련되게 바꿨고, 각종 인테리어를 신선하게 업그레이드해 예비 창업자에게 좋은 이미지를 얻은 결과도 있다고 설명했다.

김재현 기자
김재현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