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 이란대사 초치...억류 이유ㆍ해제 시점 질문에 함구
상태바
주한 이란대사 초치...억류 이유ㆍ해제 시점 질문에 함구
  • 정훈상 기자
  • 승인 2021.01.0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뉴스1)
(사진제공=뉴스1)

 

[정훈상 기자] 외교부는 5일 이란 혁명수비대가 한국 국적의 유조선을 억류한 것과 관련해 주한 이란대사를 초치해 유감을 표명하고, 조속한 억류 해제를 요구할 예정이다.

외교부에 따르면 고경석 아프리카중동국장은 이날 오후 사이드 바담치 샤베스타리 주한 이란대사를 외교부 청사로 불렀다. 이 자리에서 고 국장은 선박 억류와 관련한 상세한 경위를 묻고, 억류 해제를 요청할 것으로 관측된다.

샤베스타리 대사는 외교부 청사에 들어서면서 “선원들은 안전하냐”는 취재진 질문에 “모두 안전하다”며 “(그들의) 건강에 대해 걱정할 필요는 없다”고 답했다. 다만 억류 이유와 억류 해제 시점 등을 묻는 말에는 답변하지 않았다.

앞서 한국 국적 화학 운반선 한국케미호는 4일 오전 10시께(현지시간) 호르무즈 해협의 오만 인근 해역에서 이란 혁명수비대에 나포됐다. 이 선박에는 선장·1∼3등 항해사·기관장 등 한국 선원 5명을 포함해 미얀마인 11명, 인도네시아인 2명, 베트남인 2명 등 모두 20명이 승선했다.
 

정훈상 기자
정훈상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