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걸밴드' 롤링쿼츠 '방송 1도 없이' 구독 7만↑+조회 30만↑
상태바
'K-걸밴드' 롤링쿼츠 '방송 1도 없이' 구독 7만↑+조회 30만↑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1.20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롤링스타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롤링스타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지은 기자] 지난 12월 30일 데뷔 싱글 '블레이즈(Blaze)'를 발표한 5인조 K-걸밴드 롤링쿼츠(Rolling Quartz)의 반응이 가히 폭발적이다.

데뷔 싱글 '블레이즈(Blaze)'의 뮤직비디오가 발표 5일만에 조회수 10만을 넘기더니 지난 18일 20일만에 30만회의 조회수를 넘기며 해외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이와 함께 20여일만에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가 7만 6천여명을 넘기며 4만명 이상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롤링쿼츠의 이런 반응은 데뷔 싱글 '블레이즈(Blaze)' 발표후 아직까지 공중파와 케이블 등 단 한번의 방송 출연도 없이 이뤄낸 성과들이라 더욱 주목 받고 있다. 기존 여자 아이돌 그룹과는 다른 강렬한 하드락으로 중무장한 파워 넘치는 걸밴드라는 점, 방긋방긋 웃으며 퍼포먼스와 댄스를 선보이는 여느 여자아이돌 그룹과는 다르게 일렉 기타와 베이스, 드럼 연주와 보이스 칼라를 자신들의 매력으로 삼고 있다는 점 등도 특이점이다. 

이미 데뷔 전에 유튜브 3만여 구독자와 함께 국내외 40여 개국 연합 국제 팬덤인 다이아뎀(Diadem)이 결성되는 현상을 보면 데뷔 곡을 발표한 롤링쿼츠에게 2021년이 기대되는 이유이기도 하다.

롤링쿼츠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데뷔 싱글 '블레이즈'를 접한 해외 팬들은 7천개 이상의 댓글을 달며 "드디어 데뷔, 기대 이상이다", "가장 강렬한 K-Girl Band의 등장" 등 극찬을 아끼지 않고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으며 외국 현지의 K-POP 유튜브 리뷰어 들은 롤링쿼츠의 데뷔곡 '블레이즈'에 대해 칭찬 가득한 리액션과 함께 가사를 번역해 주는 등의 컨텐츠를 빠르게 전하고 있다.

보컬 자영, 기타 아이리와 현정, 베이스 아름, 드럼 영은으로 구성된 롤링쿼츠는 롤링걸스(Rolling Girlz)와 로즈쿼츠(Rose Quartz)로 준비하던 두밴드가 의기투합해 만들어진 밴드로 데뷔 싱글 '블레이즈(Blaze)'는 멤버 전원이 작사와 작곡은 물론 편곡과 프로듀싱에 함께 참여해 만든 곡이다.

롤링쿼츠의 데뷔 싱글 '블레이즈(Blaze)'는 젊음을 담보로, 혁명의 기세를 세워 삶에 돌진하는 5명의 소녀들, 롤링쿼츠의 자서전 같은 곡이다. 빠르고 타이트한 드럼비트, 이와 호흡하는 거친 베이스 그리고 굉음의 기타리프 위로 강렬한 보컬이 스트레이트와 그루브를 넘나들며 살아있다고 외친다. 좀처럼 접하기 힘든 하드락 만의 뜨거운 화법으로 구성 된 가사는 젊음의 에너지를 표현하고 있다.

데뷔 싱글 '블레이즈(Blaze)'를 발표한 롤링쿼츠는 온라인 라이브 공연을 중심으로 음악방송, 라디오 출연 등도 준비중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