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구절판·바코드 정체는? 박성호 “이니셜 K”(복면가왕)
상태바
[리뷰] 구절판·바코드 정체는? 박성호 “이니셜 K”(복면가왕)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2.14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이지은 기자] ‘복면가왕’ 구절판과 바코드가 완벽한 무대로 판정단의 마음을 홀렸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구절판과 바코드의 2라운드 대결이 펼쳐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이날 구절판은 왁스의 ‘여정’을 선곡해 감성 짙은 무대를 꾸몄다. 이어 바코드는 이적의 ‘같이 걸을까’를 선곡, 감미로운 목소리를 들려줬다.

구절판과 바코드의 무대가 끝난 후 윤상은 “갑자기 감사한 마음이 들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요즘에 콘서트를 갈 수도 없는 분위기 속에서 이번 녹화는 축복받은 녹화인 것 같다”고 극찬했다.

그는 “구절판은 부족함 없이 자신을 잘 표현할 수 있다는 게 감동 받았다. 색깔이 전혀 다르지만, 바코드는 자신만의 감성을 보여줬다. 이적 씨가 방송을 봤다면 감동받았을 것 같다”고 말했다.

특히 박성호는 “지난주에 말씀드렸듯이 이니셜 K, 민요 전공이다”라고 구절판의 정체를 확신했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