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혜영 일침 "이 판국에 할머니댁 방문이라뇨"
상태바
황혜영 일침 "이 판국에 할머니댁 방문이라뇨"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2.15 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황혜영 SNS
사진=황혜영 SNS

[이지은 기자] 가수 황혜영이 일침을 던졌다.

14일 황혜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제 인스타그램 내용으로 기사를 쓰는 건 자유이나, 퍼다 쓰려면 좀 제대로 써주시죠”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황혜영은 “제 인스타그램 어디에 할머니댁을 방문했다는 내용이 있냐, 20년 전 돌아가시고 계시지도 않은 할머니댁 방문도 얼토당토않고 지금 5인 이상 집합금지여서 시댁도 친정도 못 가고 있는 판국에 아이들 데리고 할머니댁 방문이라뇨”라고 분노했다.

또 황혜영은 “영혼 없는 기사로 멀쩡한 사람 무개념 만들지 마시고 남의 사생활로 기사 쓰려면 조금이라도 생각하시고 써달라. 안 쓰면 더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황혜영은 1990년대 투투로 활동한 가수로 데뷔, 다양한 방송을 통해 시청자와 만나고 있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