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하도권, 청취자 폭발적 반응 이끌어낸 '美친 입담' 과시
상태바
'철파엠' 하도권, 청취자 폭발적 반응 이끌어낸 '美친 입담' 과시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2.26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영상 캡처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영상 캡처

[이지은 기자] 배우 하도권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며 '김영철의 파워FM' 청취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하도권은 26일 오전 방송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하도권은 한 청취자가 "'런닝맨' 재미있게 봤어요. 예능 욕심도 있는 거죠?"라고 묻자 "맞습니다"라고 '펜트하우스'의 마두기 성대모사를 하며 대답한 뒤 "즐거운 자리가 좋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펜트하우스' 시즌1에 이어 시즌2까지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것에 대해 "열심히 고생한 만큼 피드백이 오니까 더 열심히 하고 있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DJ 김영철은 "우리는 랜선 친구다. SBS 엘리베이터 앞에 잘못된 우리말을 짚어주는 게시판 있다. 제가 그 앞에서 마두기 성대모사를 해서 SNS에 올렸는데 댓글을 달아주셨고, 직접 마두기를 따라하는 김영철을 다시 따라하는 마두기 영상을 올려주셨다"며 하도권과의 친분을 자랑하며 고마움을 전했다.

하도권은 이날 방송에서 '스토브리그'와 '펜트하우스' 시리즈 속 두 인물, 강두기와 마두기에 빙의해 과몰입 인터뷰에 임했다. 그는 센스 있는 입담과 능청스러운 대사톤으로 청취자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그는 "한 번에 이렇게 (과몰입 인터뷰를) 하는 건 처음이다. 두 개(강두기와 마두기 연기)를 같이 하니까 너무 재미있는 것 같다. 두 연기할 때 모두 편안했다. 저한테 있었던 부분이다. 마두기스러운 얍삽함도 있었고, 강두기 같은 우직함도 내 안에 있었다"고 말했다.

그뿐만 아니라 하도권은 DJ 김영철, 권진영과 함께 사연에 맞는 상황극에 맞는 능청스러운 연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감미로운 노래를 부르며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한편 하도권은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에서 마두기 역으로 출연 중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