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부토건, 영업이익 23억원・당기순이익 41억원… 전년동기 比 133.5%·369% 증가
상태바
삼부토건, 영업이익 23억원・당기순이익 41억원… 전년동기 比 133.5%·369% 증가
  • 정훈상 기자
  • 승인 2021.05.17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부토건)
(사진제공=삼부토건)

[정훈상 기자] 삼부토건이 이익이 크게 개선된 1분기 실적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삼부토건의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836억원 대비 11.4% 감소한 741억원,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의 10억원 대비 133.5% 증가한 23억원, 당기순이익은 8억원 대비 369%늘어난 41억원이다.

회사 관계자는 “작년말 준공 현장으로 인해 매출액은 일시적으로 감소하였지만, 매출원가율이 전년 동기의 91.7%에서 금년 1분기에 89.5%로 하락하는 등 원가경쟁력 강화와 비용절감 노력의 결과 실적이 개선됐다”고 밝혔다.

연결 기준으로는 매출액 806억원, 영업손실 13억원, 당기순이익 6천만의 실적을 냈다. 이는 계열사의 아산 신창 더힐 공동주택 약 2,600억원 규모의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선투자한 분양관련 비용 등의 지출요인이 일시적으로 반영되었기 때문이다.

아산 신창 삼부르네상스더힐 공동주택 1,016세대는 2021년 2월에 분양계약을 완료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정훈상 기자
정훈상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