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웅-김정기 작가, ‘박기웅의 Culture Live’ 인연 이어 그림 협업
상태바
박기웅-김정기 작가, ‘박기웅의 Culture Live’ 인연 이어 그림 협업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5.2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제공
사진=마운틴무브먼트 제공

[조정원 기자] 최근 화가로 등단한 배우 박기웅이 수많은 아티스트들이 ‘마스터’로 부르며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김정기 작가와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또 다른 도전에 나선다.

박기웅와 김정기 작가는 오는 31일 오후 8시 30분 네이버 쇼핑라이브 채널을 통해 공개 예정인 ‘박기웅의 Culture Live’를 통해 인연을 이어간다.

첫 만남에 앞서 김정기 작가는 “천재적인 준비된 화가의 등단을 축하해주고 싶었다. 서로에게 영감을 주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는 소감을 밝힌 바 있다. 이 같은 바람은 두 사람의 그림 협업으로 성사됐다.

두 작가의 만남은 처음부터 훈훈함 그 자체였다. 김정기 작가는 박기웅에 대한 따뜻한 애정으로 현장을 웃음으로 이끌었고, 박기웅은 대작가를 향한 겸손함과 존경심으로 더욱 즐거운 협업 현장이 됐다는 후문이다.

롯데월드타워 7층 롯데뮤지엄에서 7월 11일까지 개최되는 '김정기, 디아더사이드(Kim Junggi, The Other Side)' 전시를 관람한 박기웅은 “직접 작가님의 작품을 보고 전율이 일었다. 얼마나 노력을 했는지 그림에 그대로 전달돼 울컥했다. 과연 난 작가님을 따라갈 수 있을지 무섭기도 했다”며 협업 소감을 전했다.

김정기 작가는 “유명한 배우인 줄만 알았는데, 그림을 보며 오랫동안 준비한 화가의 면모를 봤다. 색채감이 뛰어나 같이 한 작품을 컬래버하는 것에 즐거운 마음이다”고 박기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기웅과 김정기 작가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완성된 작품은 ‘박기웅의 Culture Live’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서로 다른 화풍인 대 작가와 신인 작가의 컬래버레이션으로 어떤 작품이 탄생될지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두 사람은 “이 그림으로 많은 작가 지망생들의 상상력이 극대화되길 바란다”며 그림 판매로 인한 수익금은 전액 기부할 것임을 밝혔다.

한편 박기웅은 중, 고등학교 및 대학에서 미술을 전공한 후 배우로 활동하면서 ‘미대 오빠’로 불려왔다. 그는 틈틈이 화전을 준비해오다 매니지먼트사인 마운틴무브먼트의 제안으로 화가로 정식 등단했다. 이후 데뷔 불과 두 달 만에 ‘한국회화의 위상전’에서 특별 K아트상을 수상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