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츄X현진X고원, 새 미니앨범 ‘&’ 콘셉트 포토 공개
상태바
이달의 소녀 츄X현진X고원, 새 미니앨범 ‘&’ 콘셉트 포토 공개
  • 백융희 기자
  • 승인 2021.06.05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제공
사진=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제공

[백융희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컬러풀한 매력을 예고했다.

4일 이달의 소녀(희진, 현진, 하슬, 여진, 비비,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 올리비아 혜) 공식 SNS에는 멤버 츄, 현진, 고원의 첫 미니앨범 '&(앤드)' 개인 콘셉트 포토가 공개됐다.

먼저 최근 각종 예능과 광고계를 종횡무진하며 대세로 떠오른 츄의 콘셉트 포토를 공개, 옅은 코랄빛 벨벳 커튼 앞에서 범접 불가 아우라를 풍기며 기존 러블리한 모습과 상반된 시크함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현진은 노란색 벨벳 커튼 앞에서 디자인 요소를 더한 스타일링이 극대화된 포즈로 도도함을 어필, 부드러운 표정 속 몽환적인 분위기를 품고 있어 호기심을 자극하며 비주얼의 정점을 찍었다.

마지막으로 고원은 민트색 커튼과 함께 포인트 메이크업으로 차갑고 신비로운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아래로 내려다보는 나른한 시선은 내면에 숨겨진 카리스마를 표현하며 특유의 분위기를 드러냈다.

특히 츄, 현진, 고원의 이미지와 함께 공개된 “Kill it to the daylight”, “ 다른 걸 원해 more & more”, “You make it” 문구는 컴백 힌트를 담고 있어 글로벌 팬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이처럼 이달의 소녀의 새 미니앨범 '&'의 세 가지 콘셉트 포토는 각 멤버의 상징성을 드러내는 컬러와 오브제 등을 통해 더욱 견고해지고 확장된 세계관을 암시했다.

앞서 하슬, 여진, 비비에 이어 츄, 현진, 고원까지 개인 콘셉트 포토를 공개한 이달의 소녀는 컴백 기대감을 높였고, 향후 공개될 여섯 멤버들의 콘셉트 포토에도 기대감이 모아진다.

이달의 소녀는 지난해 미니앨범으로 '#(해시)', '12:00(미드나잇)'을 발매하며 중소 기획사 걸그룹 최초로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진입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적을 통해 글로벌 흥행을 입증할 만큼 이번 앨범을 통해 펼칠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달의 소녀는 28일 오후 6시 새 미니앨범 ‘&’를 발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