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튼 출근!’ 게임회사 아트팀장 양영재, ‘판교 시조새’의 꿀잼 가득 밥벌이 공개
상태바
‘아무튼 출근!’ 게임회사 아트팀장 양영재, ‘판교 시조새’의 꿀잼 가득 밥벌이 공개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6.07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아무튼 출근!’ 제공
사진=MBC ‘아무튼 출근!’ 제공

[조정원 기자] ‘판교 시조새’로 불리는 게임회사 아트 팀장 양영재의 꿀잼 가득한 밥벌이가 공개된다.

오는 8일 오후 방송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아무튼 출근!’(연출 정다히, 정겨운)에서는 히트 게임 메이커 양영재의 통통 튀는 하루가 그려진다.

이날 전 국민의 사랑을 받은 FPS 게임의 비주얼 담당자 양영재가 등장하자, 광희는 한껏 텐션이 업된 채 “그 게임 덕분에 학창 시절이 즐거웠어요!”라며 팬심을 뽐낸다. 김구라 또한 “우리 아들 동현이도 저 게임 많이 했다”라며 관심을 집중시킨다.

양영재는 판교 게임회사의 자유분방하고 유쾌한 분위기를 생생하게 보여준다. 그중에서도 직급이 무색할 정도로 화기애애하게 웃고 떠들며 팀원들과 게임 대결을 하는 모습이 스튜디오에 문화 충격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양영재는 새 캐릭터 모션 작업으로 댄스까지 하게 되며, 근육통을 호소할 정도의 열정을 불태워 신박한 업무를 이어간다. 과연 양영재는 ‘꿀잼’ 가득한 직장 생활 끝에 어떤 콘텐츠를 탄생시킬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또한, 그림에 대한 사랑을 바탕으로 18년간 한 곳에서 일해온 양영재는 “그림을 그릴 때 힐링이 돼요”라며 완벽한 ‘덕업일치’를 선보인다. 즐겁게 일에 몰두하면서도, 팀원들의 일부터 개인 업무까지 다방면을 컨트롤 해야 하는 팀장의 고된 숙명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밖에도 판교 게임회사의 남다른 사내 복지가 스튜디오의 감탄사를 터트렸다는 후문이다. 모든 시술을 단돈 천 원에 할 수 있는 사내 미용실은 물론, 스포츠 센터를 방불케 하는 다양한 시설까지 공개된다고 해 ‘복지 끝판왕’ 회사에 기대가 높아진다.

게임회사 아트팀장 양영재의 하루는 오는 8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하는 ‘아무튼 출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