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펀: 천사의 비밀’의 프리퀄 ‘오펀: 천사의 탄생’, 10월 개봉 확정
상태바
‘오펀: 천사의 비밀’의 프리퀄 ‘오펀: 천사의 탄생’, 10월 개봉 확정
  • 마켓뉴스
  • 승인 2022.09.0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오펀: 천사의 탄생’이 10월 개봉한다.

메가박스중앙㈜
메가박스중앙㈜

‘오펀: 천사의 비밀’은 지난 2009년 개봉해 전 세계에서 1천억 이상의 수익을 거두고, 국내에서도 신드롬적인 인기로 48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해 흥행에 성공했던 작품. 양 갈래 머리와 레이스 초커를 한 10살 소녀 ‘에스더’ 캐릭터를 맡은 이사벨 퍼만은 단숨에 공포 아이콘으로 떠오르며 현재까지도 공포영화 역대급 반전 캐릭터의 대명사로 손꼽히고 있다. 특히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제작에 참여해 화제를 모으기도.

한 소녀가 입양되면서 시작된 불길한 사건과 상상조차 불가능한 엄청난 반전을 다룬 전편에 이은 ‘오펀: 천사의 탄생’은 부유한 가족의 실종된 딸 에스더로 위장한 사이코패스와 이에 맞서 가족을 지키려는 엄마와의 대결을 그린다. 놀랍도록 치밀한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아이의 모습을 한 독보적인 사이코패스의 탄생 비밀과 강력한 엄마라는 만국 공통의 인물을 등장시켜 무적불패일 줄 알았던 에스더라는 캐릭터 인생 첫 시련을 그리며 흥미를 더한다.

12살에 첫 역할을 맡아 소름 끼치도록 완벽한 연기를 펼친 이사벨 퍼만이 13년 만에 돌아온 프리퀄에서도 같은 역으로 복귀. 세계적인 특수효과 메이크업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성공적인 귀환을 완성했다. 여기에 배우 줄리아 스타일스가 참여했다. 전편에 이어 할리우드의 공포영화 전문 제작사인 다크 캐슬이 제작하고, 윌리엄 브렌트 벨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제임스 완 감독의 ‘컨저링2’,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의 각본가가 스토리와 프로듀서로 참여해 완성도를 더했다.

오펀: 천사의 탄생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에스더가 가장 좋아하는 핑크색의 색감과 좌우 대칭의 이미지가 섬뜩함을 자아내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쉿! 무서운 비밀을 알려줄게”, “이 아이를 ‘또’ 조심하세요!”라는 문구로 에스더가 보여줄 실체와 강력한 활약을 예고한다. 해외에서 공개되어 전편보다 높은 평가와 “전편을 능가하는 흔치 않은 프리퀄”이라는 호평을 받아 국내 개봉 전부터 큰 기대를 모은다.

마켓뉴스
마켓뉴스
2022marketnews@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