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펙트럼, '붉은 악마' 변신…오늘(15일) U-20 결승전 축하 무대
상태바
스펙트럼, '붉은 악마' 변신…오늘(15일) U-20 결승전 축하 무대
  • 양지원
  • 승인 2019.06.15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윈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윈엔터테인먼트 제공

[마켓뉴스 양지원 기자] 그룹 스펙트럼이 '붉은 악마'로 분해 태극 전사들을 응원한다.

소속사 윈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스펙트럼은 15일 밤 11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되는 U-20 월드컵 결승전 축하 무대에 오른다.

이날 스펙트럼은 본인들의 히트곡인 'AFTERPARTY'와 '불붙여' 무대를 선사한다. 여름밤에 어울리는 강렬한 노래로 선수들과 응원단의 사기를 북돋을 예정이다.

이날 공연은 대한민국과 우크라이나의 결승전을 맞아 계획됐다. 특히 남자 축구 사상 FIFA 주관 대회 중 처음으로 결승에 오른 U-20 대표팀. 이들을 응원하기 위해 서울시와 대표팀의 서포터즈인 '붉은 악마'가 힘을 모았다.

스펙트럼은 "이런 뜻깊은 행사에 참여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저희도 공연 이후 경기를 관람하며 열심히 응원하겠다. 모든 분들이 재밌게 즐겨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스펙트럼은 지난 4월 세 번째 앨범 'Refreshing time'을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양지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