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5G시장 선점 행보…‘5GX’ 브랜드 인지도 쌓기

기사입력 : 2018-06-20 22:00:00
center
(사진=SKT)
[마켓뉴스 한승균 기자] 5G 주파수 경매가 막을 내리면서 이제 5G 상용화 전쟁이 시작되고 있다. SK텔레콤(이하 SKT)이 주파수 대역 확정 직후, 5G 브랜드를 론칭하고 시장 선점에 나섰다.

SKT는 20일 자사 5G 브랜드인 ‘5GX’를 론칭하고, 홈페이지와 유튜브 TV 등을 통해 공개했다.

5GX는 차세대 네트워크인 5G가 산업과 경제·일상 등 모든 영역에서 무한한 가능성을 열고, 생활 혁신을 이끈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5GX의 X는 새로운 경험(eXperience), 한계 없는 확장(eXpand), 특별함(eXtraordinary),어떤 것도 될 수 있는 미지수 X, 협력하면 효과는 곱하기(X)가 된다는 뜻을 내포한다.

SKT는 5G의 특성과 가치를 고객들에게 쉽게 전달하기 위해 상용화 이전에 브랜드를 먼저 론칭하게 됐다고 밝혔다. 아직 고객들이 5G를 쉽게 체감하기 어려운 만큼 고객 눈높이에 맞춰 5G를 소개하겠다는 판단이다. 5G를 활용한 서비스의 그림이 뚜렷하지 않은 만큼, 브랜드 론칭을 통해 인지도를 선점하기 위한 전략으로 분석된다.

SKT는 5GX를 앞세워 5G를 통한 산업과 생활의 변화, 서비스, 기술 등을 대대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서비스와 출시될 상품명에도 5GX 브랜드를 활용할 예정이다.

남상일 SKT IMC그룹장은 “기술 설명을 넘어 5G가 가져올 일상, 사회 변화에 대해 고객들에게 알려야 할 시기”라면서 “5G시대를 고객들이 쉽게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신규 브랜드를 활용한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승균 기자 news@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