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비리유치원' 76곳 명단공개.. 사립 70%·공립 27%

기사입력 : 2018-10-25 15:19:27
center
비리유치원 감사 결과 공개문(자료=서울시교육청)
[마켓뉴스 박희만 기자] 서울시교육청은 25일 비리유치원 명단을 실명으로 공개했다.

교육당국에 따르면 공개대상은 2013년부터 올해 9월까지 감사에서 적발된 공립유치원 31곳·사립유치원 45곳으로, 이들 유치원명단은 이날 오전 9시 시교육청 홈페이지에 게시됐다.

공개 내용에는 유치원에 대한 감사 지적사항과 유치원별 시정 여부가 담겼다.

다만 결과 처분사항이 없거나, 처분사항이 확정되지 않은 경우는 공개대상이 아니다.

현재 서울 시내 공립유치원은 226곳·사립유치원은 650곳이다. 교육당국은 이 가운데 공립유치원 116곳과 사립유치원 64곳을 대상으로 감사를 실시했다.

감사 대상 가운데 적발된 비율을 유치원 유형별로 보면 공립유치원이 26.7%(116곳 중 31곳), 사립유치원이 70.0%(64곳 중 45곳)로 드러났다.

전체 지적사항은 249건(공립 42건·사립 207건)으로 집계됐다. 지적된 내용을 보면 시설적립금을 부당하게 적립하거나 지원금 등을 예산 외 목적으로 집행한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하지만 감사결과에 대한 징계 수위는 낮았다. 처분사항에 따른 신분상 처분 유형을 보면 중징계나 경징계를 받은 경우는 없었다. 공립유치원에는 24건에 주의 조처가 내려졌고 사립유치원은 68건에 경고·40건에 주의 조처가 내려졌다.

박희만 기자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