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해나루 농특산물, 몽골시장 개척한다

기사입력 : 2017-12-25 09:40:00
[마켓뉴스 오해영 기자] 당진의 대표 농·특산물 공동 브랜드인 해나루 동남아 말레이시아에 이어 중앙아시아 몽골 시장 개척에 나섰다.

당진시에 따르면 시와 농업회사법인 미소미는 지난 20일부터 25일까지 몽골 울란바토르 현지에서 해나루 농특산 브랜드 홍보‧판촉 행사를 벌인다.

해외시장 개척과 해나루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마련된 이번 홍보․판촉 행사는 현지 유통업체인 MJ CROSS INDEX Co.ltd를 통해 노민슈퍼마켓과 백화점 등 5개소에서 진행돼 현지인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특히 전국단위 각종 평가에서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은 당진쌀과 외국인들에게 인기가 좋은 명천맛김 등을 직접 맛볼 수 있는 시식행사도 함께 진행해 인기를 끌었다.

또한 시는 홍보․판촉행사 외에도 현지 외식업소 및 시장 견학을 통해 몽골 내 농산물 유통실태를 점검했으며, 수출 가능한 농․특산물 발굴을 위한 현지조사도 병행했다.

당진시 관계자는 “말레이시아에 이어 몽골에서 당진의 우수 농산물을 알릴 수 있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적극적인 해외시장 공략으로 농산물 수출을 확대해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홍보·판촉전에 앞서 지난 9월 12일 몽골 현지 바이어를 초청해 수출 상담회를 마련하는 등 지역 농·특산물의 몽골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타진해 왔다.

오해영 기자 news@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