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수업’ 정다빈·박주현·남윤수, 스틸컷 공개…괴물 신인의 탄생
상태바
‘인간수업’ 정다빈·박주현·남윤수, 스틸컷 공개…괴물 신인의 탄생
  • 변진희 연예부 기자
  • 승인 2020.04.13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넷플릭스
사진=넷플릭스

[변진희 연예부 기자]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인간수업’이 전 세계를 놀라게 할 괴물 신인 정다빈, 박주현, 남윤수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돈을 벌기 위해 죄책감 없이 범죄의 길을 선택한 고등학생들이 그로 인해 돌이킬 수 없이 혹독한 대가를 치르는 과정을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인간수업’이 놀라운 연기력과 무서운 몰입도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강탈할 신예들의 탄생을 알려 이목을 집중시킨다.

강렬한 대본과 개성 강한 캐릭터를 있는 그대로 그려내기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캐스팅에 신중을 가한 ‘인간수업’ 제작진은 기존의 배우가 가진 이미지가 캐릭터에 선입견을 심지 않도록 10대 주인공 모두를 오디션을 통해 선발하는 과감한 결정을 내렸다.

수백 명의 지원자를 뚫고 발탁된 첫 번째 배우는 정다빈이다. CF ‘아이스크림 소녀’로 혜성처럼 등장해 아역 시절부터 탄탄한 연기 내공을 쌓아왔던 정다빈은 지수가 벌인 범죄의 중심에 선 일진 민희로 분했다. “기존의 정다빈의 모습을 버리고 새로 태어난다는 느낌으로 연기하라”는 김진민 감독의 주문에 맞춰 트레이드 마크 같은 사랑스러운 모습을 벗어던지고 본 적 없는 새로운 얼굴을 선보인다. 10대와 관련된 다큐멘터리와 책을 찾아보며 철저한 캐릭터 분석을 거듭한 정다빈은 주위 사람들의 관심을 얻기 위해 잘못된 선택을 반복하는 민희를 생동감 넘치게 그려낸다. “정다빈이 민희 역을 맡아야 드라마의 전체적인 밸런스를 잡을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라는 김진민 감독의 말처럼 10대들의 어두운 단상을 포착한 정다빈의 사실적인 연기에 기대가 모인다.

지수의 위험한 동업자인 규리 역에는 tvN 드라마 ‘반의반’에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박주현이 낙점됐다. 부유한 집과 털털한 성격, 비상한 머리로 친구들 사이에서 ‘인싸’로 통하는 규리는 자신을 억누르는 부모의 높은 기대를 조롱하듯, 죄책감 없이 지수의 범죄에 가담하는 인물이다.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총동원해서 촬영했다”는 박주현은 양면적인 모습을 지닌 규리를 제 옷을 입은 듯 훌륭하게 소화해냈다. 밝은 모습 뒤 감춰진 그늘진 눈빛과 거대한 범죄 앞에서도 기죽지 않는 당찬 모습으로 대체불가한 존재감을 발휘한 박주현의 호연에 김진민 감독도 “머리가 굉장히 좋고 훈련이 잘 된 배우”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다수의 웹드라마에 출연하며 눈도장을 찍은 남윤수는 민희의 남자친구이자 ‘일짱’인 기태 역으로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여준다. “순하게 생겨서 사람들이 전혀 짐작을 못 하지만 싸움을 하면 끝을 보는 잔인한 친구가 있었다. 기태 역할에 그 친구가 생각이 났다”라는 김진민 감독은 부드러움과 카리스마가 공존하는 남윤수를 보자마자 기태 역으로 낙점 지었다. “기태 같은 나쁜 캐릭터를 꼭 한번 연기해보고 싶었다”는 남윤수는 민희를 대할 때의 다정함과 타인을 괴롭힐 때의 집요함을 오가며 반전 매력을 쏟아냈다.

한편 최근 공개된 스틸은 틀린 답으로 인해 용서받을 수 없는 범죄에 휘말린 세 사람의 모습이 담겼다. 누군가를 날카롭게 응시하며 한시도 경계를 늦추지 않는 이들의 모습에서 누구에게도 털어놓지 못하는 범죄의 무거움과 이들을 기다리고 있는 혹독한 대가에 대한 궁금증이 커져간다.

한편 ‘인간수업’은 오는 29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변진희 연예부 기자
변진희 연예부 기자
byeonjinhee123@marketnews.co.kr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