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박나래, '개콘' 레전드 코너 '우비 삼남매' 소환…분장 개그 장인
상태바
'놀라운 토요일' 박나래, '개콘' 레전드 코너 '우비 삼남매' 소환…분장 개그 장인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4.18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 방송 캡처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 방송 캡처

[이지은 기자] 개그우먼 박나래가 ‘개그콘서트’ 전설의 코너 ‘우비 삼남매’를 완벽 재현했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에서 박나래는 게스트 강하늘, 천우희와 함께 버즈와 마마무의 노래 가사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비 오는 날 특집으로 진행된 이날 오프닝에서 박나래는 문세윤과 함께 ‘개그콘서트’의 레전드 코너 ‘우비 삼남매’ 코스프레를 하고 등장해 시선을 강탈했다. 특히 노란색 우의와 핑크빛 볼 터치, 그리고 완벽히 어울리는 일자 머리 똑단발 가발을 쓴 박나래는 ‘우비 삼남매’를 똑같이 따라 하며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버즈 노래 가사 받아쓰기에 나선 박나래는 느린 노래에도 불구하고 문맥에 어긋난 가사만 적어 큰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모두가 “꿈속에 숨긴”이라고 주장할 때 “품 속”이라는 가사를 제안했다. 하지만 매번 정답만 피해 가는 정답 판독기 김동현이 오답이라 주장하며 오히려 힘을 실었고, 결국 박나래는 핵심 키워드 제시와 함께 첫 라운드 도전 성공을 한방에 이끌었다.

프레즐을 걸고 펼쳐진 간식 미션은 영화나 드라마 속 집을 보고 제목을 맞추는 ‘맞혀봐 홈즈’였다. 사진이 등장할 때마다 매번 한 박자 빠르게 정답을 외친 박나래였지만 ‘아버지가 이상해’를 ‘아버지는 이상해’로, ‘어쩌다 사장’을 ‘어쩌다 사장님’으로 말하며 웃픈 눈물을 삼켰다. 결국, 다른 사람들에게 정답 주워 먹기만 제공한 박나래는 마지막 3인에 남았고, 넉살과의 치열한 대결 끝에 간신히 달콤한 프레즐을 움켜쥐며 기쁨의 환호성을 질렀다.

이처럼 박나래는 고향과도 같은 ‘개그콘서트’의 인기 코너를 소환하며 완벽한 싱크로율로 분장 장인의 클래스를 과시했다. 또한, 받아쓰기는 물론 간식 미션에서도 적극적인 참여와 조금 모자란 정답으로 웃음폭탄을 터뜨리며 대세 개그우먼의 예능감을 뽐냈다.

한편 박나래는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을 비롯해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