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부토건, ‘770억 규모’ 경주시 공동주택 신축사업 수주
상태바
삼부토건, ‘770억 규모’ 경주시 공동주택 신축사업 수주
  • 정훈상 기자
  • 승인 2021.04.2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부토건)
(사진제공=삼부토건)

[정훈상 기자] 삼부토건은 경주시 공동주택 신축사업을 수주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이번에 삼부토건이 수주한 경주시 공동주택 신축사업은 경북 경주시 외동 입실리 산28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18층 규모로 7개동 아파트 544세대와 부대복리시설을 건축하는 사업으로 계약금액은 770억원이며,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27개월이다.

공사 금액 770억원은 삼부토건의 작년 매출액 3,763억원의 20.4%에 해당한다.

이 사업지 주변에는 울산-포항 고속도로 신경주IC가 5분 거리에 있고, 8km 이내에는 입실산업단지, 외동산업단지, 구어산업단지 등 10여개의 경주산업단지가 위치하여 편리한 출퇴근을 원하는 직장인들의 직주(職住) 근접 여건이 우수하여 실수요자 중심으로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삼부토건은 작년에 9,000여억 원을 신규 수주하여 금년부터 본격적으로 매출 및 이익에 반영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올해도 안양관양 관악로 우회도로 개설공사, 경부선 직선화사업(동탄JCT~기흥동탄IC) 전기공사, 평택 이충동 생활형숙박시설 신축공사, 군산동중 이전 신축공사 등 꾸준히 신규 수주를 이어가고 있다.

정훈상 기자
정훈상 기자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