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박기영·홍경민·루나·츄더, 프로젝트 앨범 '지켜줄게, 너를' 5월 6일 발매
상태바
김현철·박기영·홍경민·루나·츄더, 프로젝트 앨범 '지켜줄게, 너를' 5월 6일 발매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5.06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김현철, 루나, 박기영, 홍경민, 츄더
사진=(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김현철, 루나, 박기영, 홍경민, 츄더

[이지은 기자] 김현철, 박기영, 홍경민, 루나(f(x)), 츄더(문에스더) 등이 아동학대로 아파하는 아이들을 위해 뜻을 모았다.

김현철, 박기영, 홍경민, 루나(f(x)), 츄더(문에스더) 등 선한 영양력을 나누려는 뮤지션들이 참여한 '지켜줄게, 너를' 오프라인 앨범은 어린이날 다음날인 6일 발매된다.

'지켜줄게, 너를' 앨범은 지난 2018년 겨울 아동학대 실화를 바탕으로 만든 영화 '미쓰백'을 본 아이들이 푸르른지역아동센터 송경호 센터장(좋은씨앗교회 담임목사)에게 보낸 메시지로 시작된 프로젝트다.

"만약 목사님을 만나지 못했다면 우리도 학대받는 아이가 되었을 것 같아요. 누군가 손을 잡아주고, 관심을 가져주는게 얼마나 큰지 알게 되었어요. 영화 보는 내내 울었어요" 

그렇게 송경호 센터장은 아동학대로 아파하는 아이들을 위해 노래를 만들기로 약속을 했다. "제발 아이들이 죽고 난 다음에 관심을 가지는게 아니라, 죽지 않도록 도와주면 좋겠어요"라는 아이들의 마음을 함께 담았다. 이에 공감하여 선한 영향력을 나누고자 하는 김현철, 홍경민, 박기영, fx루나, 츄더(문에스더) 등 유명 뮤지션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해 드림아이(푸르른지역아동센터) 중창단과 하모니를 이뤘다.

사진=푸르른지역아동센터 제공
사진=푸르른지역아동센터 제공

김현철이 노래한 'TV속 울던 아이', 박기영 '살아줘요', 홍경민 '지켜줄게 너를', 루나 '별빛 나침반', 츄더 '냅둬'를 비롯해 10곡의 따듯한 노래들로 채워진 '지켜줄게, 너를' 앨범은 전 세대가 공감하고 마음 행복해지는 곡들로 구성돼있다. 앨범 수익금이 발생하면 참여한 아이들의 장학금 및 재능기부한 뮤지션과 아이들의 이름으로 아동학대예방사업기관에 기부할 계획이다.  

한편 푸르른지역아동센터는 지난 2007년 경주 동천동에서 8명의 아이들의 일상을 돌아봄으로 시작됐다. 드림아이중창단을 창립해 아이들이 자신의 아픔을 노래로 세상에 고백했다.

2016년 아이들이 자신들의 아픔을 직접 노래로 만든 곡을 수록한 앨범 '마음을 담은 노래1'에는 뮤지션 윤도현, CCM계의 대모 송정미, 주리, 김수영 작가 등이 함께 참여했다.

송경호 센터장은 "우리사회가 아이들에게 '지켜줄게, 너를'이라고 말해 주기를 바란다. 그 목소리들과 관심이 합쳐져 안타까운 아이들의 죽음이 더 이상 생겨나지 않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앨범 출시에 대한 소견을 밝혔다.

이번 앨범에 '살아줘요'를 노래한 가수 박기영은 "우선 곡도 좋았지만 제가  아이를 키우는 엄마의 입장이다 보니, 뮤지션들의 선한 영향력을 소외받는 아이들이 없도록 함께하자는 '지켜줄게 너를' 앨범의 취지에 공감해 1초의 망설임 없이 참여하게 됐다. 이렇게 착하고 선한 오지랖들이 하나 둘씩 모인다면 우리가 사는 세상이 조금 더 따듯해 질 것이라며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해 달라"고 당부했다.

가정의 달 5월, 모든 아이들에게 이렇게 말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지켜줄게, 너를' 앨범의 제작과정은 유튜브채널 '선한오지랖'에서 영상들을 볼 수 있고, 디지털 음원은 지난 1일부터 음악스트리밍사이트에서 서비스 중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