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방방쿡쿡’ 김태균VS현주엽, ‘야자타임’ 걸린 팔씨름 대결! ‘막내의 반란’ 성공할까
상태바
‘전국방방쿡쿡’ 김태균VS현주엽, ‘야자타임’ 걸린 팔씨름 대결! ‘막내의 반란’ 성공할까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5.13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전국방방쿡쿡’ 제공
사진=MBN ‘전국방방쿡쿡’ 제공

[이지은 기자] ‘전국방방쿡쿡’ 김태균이 현주엽과 ‘야자타임’, 장혁과는 ‘야구 레전드’의 명예를 걸고 팔씨름 한판 대결을 펼친다.

오는 15일 오후 방송하는 MBN 예능 프로그램 ‘전국방방쿡쿡’(연출 김 성, 이하 ‘방방쿡’) 6회에서는 스포츠 선수 팀의 김태균을 중심으로 한 제1회 ‘전국방방쿡쿡’배 팔씨름 최강자전이 열린다.

김태균은 그동안 ‘방방쿡’을 통해 ‘야구 레전드’로서 활약보다 ‘별명 제조기’ 예능캐로 두각을 드러내 왔다. 하지만 이번 ‘방방쿡’ 6회에서는 자존심을 건 승부를 예고했다.

특히 김태균이 현주엽과 승리에서 이길 시, 이번 회 촬영 내내 ‘야자타임’을 할 수 있다고 전해지며 승부의 향방에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더불어 김태균이 팔씨름 대결과 상관없이 현주엽에게 당당하게 반말을 선사하는 사태가 발생, 당황한 현주엽이 어떻게 반응했을지 궁금해진다. 그뿐만 아니라, 현주엽의 부추김에 넘어간 장혁마저 김태균과 힘겨루기를 펼친다고 해 모두의 기대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김태균의 자신감은 예산 획득 게임에서도 폭발할 예정이다. 그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어떤 별명이 새로 생길지도 주목할 포인트다. 더불어 이상엽은 예산 획득 게임 도중 끓어오르는 화를 주체하지 못하고 폭발해 현주엽, 안정환, 차태현, 장혁, 김태균 등 형들을 폭소하게 한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김태균이 모두의 예상을 뛰어넘어 승리를 차지해 야구 레전드로서 명예를 지키고 ‘야자타임’까지 차지할 수 있을지, 승부의 결과는 오는 15일 오후 5시 50분에 방송하는 ‘방방쿡’ 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국방방쿡쿡’은 연예계 절친 손님들에게 의뢰를 받은 낭만 식객들이 맞춤형 한 끼를 대접하기 위해 전국 방방곡곡 특산물을 찾아 야외에서 요리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