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부부’, 리얼한 침실 大 공개! 달달한 장면부터 멈추지 않는 그들의 사랑까지
상태바
‘국제부부’, 리얼한 침실 大 공개! 달달한 장면부터 멈추지 않는 그들의 사랑까지
  • 이지은 기자
  • 승인 2021.05.25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ㅍ
사진=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티저 영상 캡처 

[이지은 기자] ‘국제부부’의 아슬아슬 리얼한 침실이 공개돼 예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오는 28일 첫 방송하는 MBN 예능 프로그램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이하 ‘국제부부’) 제작진은 국제부부들의 아침이 담긴 3차 티저 영상을 공개해 또 한 번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공개된 영상에는 국제부부들의 리얼한 침실은 물론 아침을 깨우는 모닝 키스로 핑크빛 기운이 가득하다. 이에 VCR을 지켜보던 MC 김원희와 김희철은 멈추지 않는 그들의 아침 루틴에 “또?”를 연신 남발하면서도 입가에 흐뭇한 미소를 거두지 않는다.

그런가 하면 초밀착 국제부부들의 스킨십에 스튜디오는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다급하게 “컷! 그만”을 외치는 김원희와 어쩔 줄 모르는 김희철의 표정으로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패널로 출연한 박준형은 “요런 거 테레비에서 해도 되는 거예요?”라며 질문을 던져 모두를 폭소케 한다는 후문이다.

‘국제부부’ 제작진은 “국제부부의 침실 분위기는 결혼 연차에 따라 달리 나타났다는 게 재미있는 포인트이다. 신혼부터 결혼 7-10년 차의 농익은 부부의 침실까지 모두 공개될 예정이다. 과연 국제부부의 침실은 어떤 모습일지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라고 전해 호기심을 더한다.

한편 ‘국제부부’는 국제결혼으로 맺어진 가족에 대한 이해를 돕고 한국에 반한 외국인 아내들의 이야기를 통해 ‘색다른 대한민국’을 선보인다. 단순한 외국인의 한국살이가 아닌, 동전의 양면처럼 대한민국의 다양한 면들에 대해 솔직하고 화끈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국제부부’는 오는 28일 오후 11시 첫 방송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이지은 기자
marketnews3030@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