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택시’ 장혁진, 진심 가득 종영 인사 “시청자 사랑 덕분에 즐겁게 촬영해”
상태바
‘모범택시’ 장혁진, 진심 가득 종영 인사 “시청자 사랑 덕분에 즐겁게 촬영해”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5.30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제공, SBS ‘모범택시’ 방송 캡처
사진=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제공

[조정원 기자] 배우 장혁진이 ‘모범택시’에서 차진 열연으로 극을 풍성하게 채웠다.

장혁진은 지난 29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에서 자동차 개발팀 선임 연구원 출신이자 무지개 운수의 엔지니어 최주임으로 분해 다방면으로 미션을 수행하며 활약했다. 특히 허세와 허술함을 오가며 팀 내 분위기 메이커로서 진가를 발휘했다.

먼저 최주임은 매 복수 프로젝트마다 마치 자기 일인 것처럼 공감하는가 하면 예상치 못한 아이디어를 제공하며 무지개 운수 윤활유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여기에 박주임(배유람 분)과 엔지니어 듀오로서 능력치를 선보이며 작업에 필요한 부분을 꼼꼼히 채웠다.

그뿐만 아니라, 최주임은 의뢰받은 사건 적재적소에서 차진 연기력으로 다양한 롤 플레이를 보여줬다. 더불어 위기에 처한 멤버를 위해서 어설프지만 재치 있는 임기응변을 해내는 모습은 최주임만의 매력을 한껏 끌어올리는가 하면 극의 재미를 배가했다.

사진=SBS ‘모범택시’ 방송 캡처
사진=SBS ‘모범택시’ 방송 캡처

그런가 하면, 최주임 역시 범죄의 피해자로 충격적이었던 과거를 회상하며 억눌렀던 슬픔을 폭발시킬 때는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밝은 이면에 감춰뒀던 상처를 드러내며 보여준 디테일한 감정 열연은 안타까움을 극대화했다.

이처럼 장혁진은 매 작품, 캐릭터마다 특유의 호흡과 차진 케미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시선과 마음을 동시에 빼앗았다. 게다가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쌓아올린 인물의 서사와 감정은 공감과 설득을 함께 끌어올렸다.

장혁진은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측을 통해 "그동안 시청자 여러분의 사랑으로 즐겁게 촬영했습니다. 끝까지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라고 진심이 가득 담긴 종영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도 많은 작품에서 여러분들 찾아뵙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며 애정 어린 마지막 인사를 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